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내 마음을 알아주는 그림책빵집 1호점

[도서] 내 마음을 알아주는 그림책빵집 1호점

신헌재,방은수,김은정,임도경,허미선 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5점

그림책을 소개하는 책이나, 다양한 독서교육에 관한 책은 많다. 이 책의 가장 큰 차별성은 어른이 아닌 아이들을 위한 그림책 소개서라는 점이다. 자녀에게 좋은 책을 사주고 싶은데 어떤 동화책이 좋을지 몰라 고민 중인 부모님은 물론이고, 색다른 독서활동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안성맞춤이다. 이 책은 초등교사 3인과 초등교육 관련 교수 2인이 함께 공동 집필한 어린이를 위한 독서길라잡이이다. 독서 길라잡이라는 표현을 쓴 이유는 그림책과 관련된 자신의 경험을 떠올릴 수 있는 고민 나누기 만화에서 출발하여 나와 비슷한 상황이 펼쳐지는 그림책을 소개하고, 책을 읽은 아이들이 직접 해볼 수 있는 다양한 독후활동까지 제공하기 때문이다. 독서 전, 중, 후에 걸쳐 한 권의 책을 깊이 있게 읽을 수 있도록 도와주기 때문에 그림책 곁에 두고 함께 활용하기 좋다.
다양한 감정이나 우리의 마음에 관련된 20권의 책을 소개하고 있는데 빵집이라는 테마를 활용하고 있다. 그림책과 빵집을 쉽게 연관짓기 어렵기 때문에 책을 살펴보기 전에는 조금 의아할 수 있지만 책장을 한 장, 한 장 넘기다 보면 기발한 구성에 감탄하게 된다. 그림책과 더불어 우울하고 답답한 마음을 말랑하고 달콤하게 녹여줄 빵레시피를 처방해주기 때문이다. 사춘기 청소년의 최대 관심사 중 하나인 외모에 관한 고민을 담은 책을 소개하는 장에서는 바나나 빵을 추천하는데, 자신의 모습에 자신감을 가지고 당당해지면 모두가 반하게 될꺼라는 의미이다. 바나나 빵을 만들기 위한 특별 레시피도 함께 수록되어 있는데, 나에 대한 사랑 한 컵에 외모보다는 마음을 볼 수 있는 지혜 100G과 당당한 자신감 세 스푼을 넣으면 된다. 이렇게 제빵사의 특별 레시피를 마음에 새기고 책을 읽은 후 빵 반죽 독후활동과, 빵굽기 활동까지 하고 나면 완성된 바나나 빵 스티커를 붙일 수 있다. 아주 작은 포인트이지만 이 스티커를 붙이는 것이 왠지 모를 성취감을 주기 때문에 얼른 또 다른 빵을 만들고 싶어진다. 이렇게 제빵사들의 레시피 대로 내가 직접 만든 그림책 빵 20개를 만들고 나면 뾰족하고 어두웠던 마음이 부드러워 짐을 느낄 수 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