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마지막 여행이 끝나면 (외전)

[eBook] 마지막 여행이 끝나면 (외전)

하늘가리기 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요즘 로판에서는 여주가 빙의하는 빙의물이 넘쳐난다.

현대 한국에서 살던 평범한 여자가 어떤 이유에서인지 책 속 세상이나 책 속 세상인 줄 알았는데 아닌 세상 아니면 게임 속 세상으로 주인공, 악역, 지나가는 엑스트라 등등에 열심히 빙의한다.

하지만 대부분의 경우에 주인공을 비롯해서 우리 독자들은 원래 몸의 주인이였던 영혼이 어디로 사라져버렸는지 모르는 경우가 다반사이다.

하지만 < 마지막 여행이 끝나면 > 에서는 주인공 유진이 자신이 빙의한 진 이라는 인물의 행적을 뒤쫓으면서 그녀와 자신이 어떻게 이런 상황에 놓이게 되었는 지 그 비밀을 풀어낸다.

그래서 독자들은 넘쳐나는 빙의물에서는 볼 수 없는 이 소설만의 독특한 매력을 느낄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본편이 마무리 되고 첫번째 외전에서는 바로 그 ' 진 ' 이라는 인물과 유진의 관계 그리고 그녀의 최후가 속 시원하게 밝혀진다.

권선징악이라는 것이 어떤 것인지 알고 싶은 독자라면 이 첫번째 외전은 반드시 읽어야 할 것 같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