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오스트리아의 장크트길겐

모짜르트가 어릴때 살았던 외가가 있는 곳으로도 유명하다.

아직 한국사람들에겐 많이 알려지지 않은 곳.

그런데 여기 정말 아기자기하게 예쁘다.

당시 여행을 비수기 시즌에 해서 사람들이 거의 없었지만,

그래서인지 더 운치가 있었던걸로 기억한다.

다시 가고 싶은 곳. ^^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