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문한 책이 도착했다. 발간되기를 오래 기다렸던 책.
 다소 달아오른 마음을 부여잡고 단골 카페의 에스프레소를 마시며 펼쳐본다. 스트라파짜토라면 더 이 기분에 맞을 것 같은데 메뉴에 없다. 그래도 이번 원두는 게이샤라 에스프레소만으로도 충분히 만족스럽다.
 기다렸던 책과 훌륭한 커피가 어우러지는 오전은 느긋하고 편안하다. 좋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4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아자아자

    행복한 시간이네요.
    맘에 드는 책, 맘에 드는 커피.

    2022.07.27 21:33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고독한선택

      그렇습니다. ^^

      2022.08.02 21:16
  • 스타블로거 추억책방

    에스프레소의 진한 향이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편안하고 행복한 시간 보내셨네요.^^

    2022.07.31 18:19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고독한선택

      예, 요즘은 계속 에프프레소 종류만 마시네요.

      2022.08.13 11:37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