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남자는 왜 잘 웃지 않을까?

[도서] 남자는 왜 잘 웃지 않을까?

양카 아렌스,마쿠스 파이크,마이케 스로비히 공편/손희주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살아다가보면 궁금한것이 많게 된다. 간단한 궁금증부터 내 미래는 어떻게 될까?

라는 예지적인 질문까지 어떻게 보면 궁금증과 질문의 연속이라고 할 수 있다.

본 책은 이렇게 살아가면서 느끼는 궁금증 100가지를 간추려서 그에 대한 해답을

주고 있다.

남들이 읽히 알고 있지 않은 상식을 안다는 것은 만남에 있어서 또는 대화의 자리에 있어서 좋은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는 것과 같다.

따라서, 본 책에 있는 내용을 자신의 지식으로 만들수 있다면 아마도 기존에 알고 있던 상식을 더욱 넓힐수 있는 좋은 기회이자 상대방의 대화에 있어서도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이다.

 

재밌는 상식이야기중에 몇가지가 흥미를 끌었다.

36번째 궁금증인 목소리로 유리를 깰수 있을까?라는 궁금증은 스펀지에 나왔던것으로 우리나라 락 가수 김종서씨가 궁금증을 해결시켜준 좋은 예라 할 수 있다.

지속적인 동일한 고주파음성으로 유리에 지속적으로 영향을 줄 경우 유리를 그 힘을 견디지 못하고 깨지게 된다. 결국 사람의 목소리로 유리를 깰 수 있는 것이다.

 

40번째 궁금증인 통밀빵을 먹으면 왜 배가 오랫동안 든든할까?라는 궁금증이다.

통밀빵은 일반밀빵과 달리 소화가 오래된다고 보면 된다.

따라서, 일반밀빵의 경우 쉽게 배가 부르고 쉽게 배가 꺼지는 반면, 통밀빵은 오래동안 지속되게 된다. 우리가 흔히 먹는 통밀비스켓 혹은 통밀로 된 빵을 먹고 오래 배가 부른 기억이 있을텐데 결국 궁금증은 해결되었다.

 

80번째 궁금증인 계절의 변화는 어떻게 생기는 가에 대해서도 어렴풋이 알고 있던

내용을 정리하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 단순히 지구가 적도를 기준으로 경사각을

가지고 있기에 계절의 변화가 생기는 것이 아닌 그 에 따른 태양의 주위의 공전과

또한, 지구의 자전과 적도의 기울기등의 조합 즉, 입사각의 변화가 결국 태양광선의 지표면의 상승의 변화를 주고 이에 따라서 계절의 변화가 생기는 것이다.

 

그 외에도 우리가 알고 있었던 것도 있으나, 아마도 모르는 것이 더 많이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이러한 궁금증이 해결된 지금 나는 더 많은 상식을 알게 되었으며,

책을 통해서 지식이 아닌 상식의 개념을 조금더 발전시킨것 같다고 생각한다.

아마도 삶을 살아가는데 상식을 넓히고 싶다면 본 책을 읽어보기를 권한다.

책을 다 읽고 나면 상식의 깊이가 깊어진 자신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