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골프 멘탈의 정석

[도서] 골프 멘탈의 정석

피아 닐손,린 매리엇 공저/윤희영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골프 멘탈의 정석

54타를 위한 마인드셋

피아 닐손, 린 매리엇, 수전 리드 지음

윤희영 옮김

샘터



 

골프. 재력과 권력을 가진 이들이 회동을 가질 때 하는 것이라 여겼지만, 요즘 유아체육에도 '골프'라는 이름의 놀이가 나올정도로 ㅡ물론, 백업과 가벼운 공으로 비슷하게 만든 것이긴 하지만 ㅡ 우리에게 가까이 다가온 운동이 되었습니다.

긴 막대기를 이용해 작은 공을 작은 홈에 넣는 경기.

골프에서 가장 중요한 건 무엇일까요?

스윙 연습? 장비?

그 모든것이 갖춰져 있다고 해도 긴장감으로 인해 잘못된 샷을 날린 다면 그 경기는 만족할 만한 결과를 줄 수 없을 것입니다.

게임을 뒷받침하는 4가지 기둥은 첫째 신체적 수준, 둘째 전문적 기술(스윙과 타법) 셋째는 장비 그리고 넷째는 휴먼스킬입니다.

이 책에서는 스스로 컨트롤 할 수 있는 부분, 눈으로 보이지 않지만 경기에서 가장 중요한 '휴먼 스킬'을 이야기합니다.

라운드 전, 휴먼스킬로 자신의 주변환경을 스스로 인식하는 자각 의식(내부와 외부)과 자기 관리기술을 가지고 균형과 템포, 긴장감을 조절하는 것.

3시간 30분이 될 수도, 5시간이 될 수도 있는 라운딩 중간 시간에는 일정한 퍼포먼스 루틴을 잡는 것, 라운드 중간 샷과 샷 사이에 몸과 마음, 감정 다잡기를 이야기 합니다. 지난 올림픽, 양궁 안산 선수가 남긴 '잘해야 하고, 잘하고 있고, 잘 할 수 있다'는 말이 떠오르더군요. 자기와의 대화, 혼잣말을 관리하며 마음을 다잡는 것. 골프 뿐 아니라 모든 스포츠에서 마음을 지키는 것이 중요함을 보여주는 대목인 것 같아요. 그리고 라운드가 끝난 후 자신의 게임에서 관찰했던 사실을 분석하고 새로운 계획을 세우며 자신만의 휴먼 스킬 방법을 만드는 것 까지 언급하고 있지요.

골퍼라면 누구나 언젠가는 꿈의 점수 54 타 성적을 낼 수 있게 되리라는 아이디어. 54타는 18개 홀에서 모두 버디를 기록 하거나 파, 버디, 이글의 조합으로 만들어낼 수 있는 결과라고 합니다. 그 54타를 위한 마인드 셋.

중간중간 골프 코치의 선구자라 할까요, 마음먹기에 따라 결과가 어떻게 달라지는지 경험으로 그것을 알려주는 이야기들도 들어있었습니다.

스웨덴 골프 프로이자 창의적 사고의 소유자인 엔헤거의 말 중 "차이를 만들어 내는것은 당신에게 달려 있다"는 말과 '자신의 강점과 자신을 더 강화시켜 주고 발전할 수 있게 해 주는것에 집중하라'는 신념처럼 말이죠.

비단, 골프에만 적용되는 이야기가 아니라 인생에서 만나는 상황에서도 적용할 수 있을거 같았습니다.

신체적 훈련과 스킬을 기르고 가능한 한 좋은 장비를 갖추는 것도 중요하지만, 내적 외적 상황을 인식하고 자신을 관리하는 것에서 진정한 승부가 갈린다는 것.

골퍼들이 코스에서 실력 향상을 이뤄 골프 게임을 더 잘 즐길 수 있도록 도와주는 책 《골프 멘탈의 정석》이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