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꼬리에 꼬리를 무는 일본어

[도서] 꼬리에 꼬리를 무는 일본어

한호림,지성희,김경연 공저

내용 평점 3점

구성 평점 3점


일본어를 공부하고자 마음 먹으니 일본어 책이 많이 눈에 띈다.

예전

꼬리에 꼬리를 무는 영어를 재미있게 읽었던 터라

제목을 보고 주저없이 선택했다.

읽고 나니까 아하! 그렇구나! 하는 말이 저절로 나온다.

 

특히 이 작가의 책이 편하고 좋은 이유가 있다.

우선

잘 모르는 사람 입장에서 쓴다는 거다.

일본어를 모르는 사람 입장에서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방법으로 책은 유도한다.

 

보통

일본어책에서는 히라가나부터 나온다. 

그것들을 모두 무시하고 가다가나부터 배우기를 제안한다.

그것도 광고, 표지판, 간판같은 대중적인 것부터 시작하라고 조언한다.

그냥 카나카나를 하나하나 암기하는 걸 권하지 않는다.

하나의 완성된 단어를 읽기를 권한다.

유명한 맥도날드부터 시작해서 스타벅스 커피점까지 간판을 하나하나 눈에 익히면

카다카나는 저절로 암기되는 것이다.

이 아니 현실적인가!

그리고 현실적이기 때문에 쉽게 와 닿는다.

 

공부보다는 현실의 일본어를 읽히는 거다.

솔직히 히라가나 아무리 외워도 간판이나 이런저런 광고는 카다카나가 의외로 많다.

왜냐면

일본에서도 외래어가 많기 때문인데 왜래어는 카다카나로 표기를 한다.

일본어 한자에 대한 얘기도 많이 나오고

특히나 우리 생활에서 알고도 쓰고 모르고도 쓰고 있는 약간 엉터리 일본어도 수정을 해 주고 있다.

 

 

한번 다 읽고 나서는 한번 더 읽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일본 문화도 익히기에 좋고

읽다보니 단어거 부쩍 늘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2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꿈에 날개를 달자

    정말이지 싫어했던 제2외국어가 일본어였어요... 이상하게 그냥 싫었답니다. 하지만...
    꼭 그런 마음뿐아니라... 알아야할 것에 대한 것은... 알아야 합니다... 음... 꼭 다시 한번 읽어보세요... ^^

    2011.09.04 15:49 댓글쓰기
    • 아련나래

      네! 다시 한번 읽어보겠습니다.
      전 개인적으로는 일본과 좀 연관이 있어서 일본어를 배워야하는데..
      게을러서 자꾸 미루고 있는 실정인데..뭔가 아시면 가르쳐 주세요..^^

      2011.09.05 09:05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