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오늘도 맛있는 연주네 식탁

[도서] 오늘도 맛있는 연주네 식탁

정연주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매일매일의 식탁차림, 항상 신경쓰이긴 한다. 똑같은 메뉴를 올리자니 지겹기도 하고, 가족들을 위해서 메뉴를 바꾸기도 하지만 먹는 걸 좋아하는 나에게는 매일매일이 소중한 상차림이기에 상차림이 항상 고민되긴 한다. 인터넷에서 메뉴를 찾아보기도 하지만 믿을만한 요리책이 있으면 그 책으로 매일 먹는 메뉴이 고민을 덜텐데... 하는 생각이 있었는데, 이 책을 만나고 그 고민을 덜었다. 바로 "오늘도 맛있는 연주네 식탁"이라는 요리책이다.

요리에 관심이 많았던 저자는 가정 실습에서 요리를 배우면 집으로 돌아와 배웠던 요리를 다시 만들고 응용했다고 한다. 즐겁게 요리를 만들어 지인들을 초대하는 것이 일상이었던 그녀는 우연한 기회에 인스타그램에 만든 음식을 올렸고 그것이 이렇게 책으로 만들어지게 되었다고 한다. 나도 요리에 관심이 많고, 가정실습에서 요리를 배우면 집에서 열심히 만들어 먹는 아이였는데, 그런점이 비슷하고 요리를 좋아한다는 점이 비슷해서 더 공감하면서 볼 수 있는 책이었다.

일품요리, 국물요리, 일상반찬, 특식, 김밥, 저장식까지 소개되어 있는 알찬 이 책은 갖고만 있으면 요리에 대한 고민이 사라질듯하다. 특히나 요리가 소개되어 있는 페이지가 사진으로 되어 있어서 보기 편하고, 가장 뒷편에 인덱스로 ㄱㄴㄷ순서로 요리찾기와 재료별로 요리찾기가 있어서 더 십게 활용할 수 있다. 내가 갖고 있는 재료로 요리를 바로 찾아볼 수 있으니 바로바로 레시피를 만날 수 있어 더 반가운 책이다.

 

특히 '해파리냉채'를 해먹어야지해먹어야지만 생각하다가 아직까지 못해본 요리중에 하나인데, 이 책에서 만나니 얼마나 반갑던지. 요리 재료가 복잡하지 않은데 왜 이제까지 안 해먹은건지. 조만간 해파리를 사다가 꼭 해먹어봐야겠다며, 이 책에서 만들어 먹고 싶은 것들이 많아 인덱스로 표시해놓고 하나씩 도전해 볼꺼라며. 이 책으로 맛있는 토끼네 식탁이 완성될꺼 같아 기분이 좋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