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기억력 천재 게으른 뇌를 깨워라

[도서] 기억력 천재 게으른 뇌를 깨워라

개러스 무어 저/윤동준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쉽고 간단한 기억력 훈련법, 기억력 천재 게으른 뇌를 깨워라

 

"늘상 잠만 자는 게으른 뇌 근육을 깨워라!"

『기억력 천재 게으른 뇌를 깨워라』

 

무기력한 뇌를 약삭빠른 뇌로 탈바꿈시키는 40일간의 몰입 훈련법

 

 

우리는 몇몇을 제외하곤 비슷한 뇌를 가지고 태어났다.

우리보다 똑똑한 사람이 있다는 것은 곧 우리의 뇌도 똑똑해질 수 있다는 의미이다.

모든 것은 뇌를 어떻게 사용하느냐에 달려있다.

 

 

 

기억은 우리 존재를 이루는 중요한 부분이다. 기억력이 없다면 내가 누구인지,

어디서 왔는지, 어디로 가는지도 알 수 없다. 과거를 기억할 수도,

미래를 계획할 수도 없고 일관된 생각을 유지할 수도 없다.

이렇듯 기억력은 존재의 본질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우리는 기억력이 쇠진해지는 것을 노화의 일부분으로 여기며 당연시 생각한다.

이는 잘못된 생각이며 기억력은 훈련으로 단련될 수 있다.

기억력을 강화시켜 젊은 시절의 뇌로 돌아가면 삶이 풍요로워진다.

 

사람은 누구나 비슷한 장기 기억력을 가지고 있으며,

기억력은 사용하는 것만으로도 월등히 좋아진다.

우리는 단기 기억을 사용해 머릿속에 생각을 담아 둔다.

대화나 토론에 참여하거나 다음에 무엇을 하고 싶은지를 생각할 때

단기 기억은 중요하게 작용한다.

 

 

그러나 순간적인 생각과 기억을 제외한 다른 모든 것들은

단기 기억에서 장기 기억으로 옮겨야 한다.

일부 장기 기억은 오랜 숙련을 통해 몸이 먼저 기억하며,

반복된 행위는 작은 집중력으로도 기억이 가능하다.

 

 

이 책의 대부분은 단기 기억에서 장기 기억으로 바꾸는데 집중을 하고 있으며,

특별히 고안된 기억력 게임들이 포함되어 있다.

그래서 여러 가지 기억법들을 배우는 것과 동시에 즉시 시험해 볼 수 있다.

 

우리의 뇌는 질서와 패턴을 좋아한다.

뇌는 모든 것을 서로 연결시킴으로써 세상을 이해하기 때문이다.

배우고 싶은 대상에 패턴을 부여하면 뇌는 훨씬 흥미롭게 받아들인다.

그래서 더욱 기억하기 좋아진다.

 

 

뇌는 학습을 좋아한다.

더 의식적으로 기억력을 사용할수록 그 과정이 더 부드러워진다.

기억법을 더 많이 사용할 수록 기억이 이루어지는 절차가 더 자동화 된다.

 

자신의 기억력이 유난히 나쁘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러나 뭔가를 기억하는 능력은 누구나 비슷하다.

기억력을 어떻게 사용하는지에 따라 각자의 능력이 달라질 뿐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