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Souvenirs : 바이올린 소품집 - 정경화

[CD] Souvenirs : 바이올린 소품집 - 정경화

정경화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구입한지는 10년도 더 되는데, 요즘 재미나게 듣고 있는 앨범이다.

발매당시, Con Amore를 염두하여 엄청나게 기대를 했으나, 생각보다 그저 그런 레파토리와 귀에 쏙쏙 담기지 않는 음악들 때문에...대략난감하고 황당했었음을 밝힌다.

먼지를 뒤집어 쓰고 있다가,  오로지 G선위에서만 연주하는 그녀의 오리지날 G선상의 아리아를 미친듯이 듯고 싶어서 아이폰에 담아서 듣고 있는데...

내가 10년간 이 앨범을 홀대한 이유가 있는 것 같다.
미친듯이 쿵쾅거리는 음악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8번 트랙인 바흐를 찾기 위해서, 거쳐가는 6번7번 트랙( Karol Szymanowski : 뭐라 읽어야할지도 모르겠다는...--;;)에 아주 질색 팔색하기 때문이였다.

아이폰이 새삼 좋은게...6,7번 트랙만 빼고 담아 놓으니..그렇게 좋은 앨범일 수가 없다.^^

타이스의 명상곡이나 스트라빈스키...뭐 익숙한 곡들이 대부분이라서...음악과 함께 편안한 하루를 만끽하고 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2

댓글쓰기
  • 달구벌미리내

    음반을 살펴보니까 1번이 드보르작의 <유모레스크>네요. 저도 좋아하는 가락입니다. 마지막에 나오는 사라사테의 <지고이네르바이젠>도 좋아하고요. 이런 바이얼린 모음이 저는 좋더군요.

    2011.04.03 01:10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행복한왕자

      저두요...일단..익숙해서 좋고, 두 번째는 곡이 짧으니까...대중교통 이용하면서 들을때에도 아쉬움이 덜하죠. 지고이네르바이젠,의 연주는 훌륭한데, 피아노 반주로만 되어 있어서 웅장한 맛은 좀 덜합니다. 전반적으로 편안하게 연주되어..그녀의 송곳으로 유리창을 긁는듯한 전율은 별로 없는게 흠이지요.

      2011.04.03 13:26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