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소설 정관정요

[도서] 소설 정관정요

나채훈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제왕학의 요체로 꼽히는 '정관정요'를 한 권의 소설로 재밌게 엮어낸 책이다.

정관정요는 당 현종 이후의 중국 왕들이 필수로 공부하고 읽는 교본 중에 하나이다.

 

당나라를 만든 고조의 두번째 아들인 당 태종은

당의 약 300년 역사 기간 동안

가장 훌륭한 지도자로 꼽히는 인물이다.

 

그가 통치했던 시기는 '정관의 치'라고 명할 정도로,

태평 성대를 이룩하고 뛰어난 선정을 펼쳤다.

그래서 정관정요는 당 태종이 보인 왕의 자세와 소양을

문답 형식으로 기술하여 전달하고 있다.

 

정관정요를 쓴 오긍은 뛰어나고 강직한 천품을 지닌 학자였다고 한다.

왕만 똑똑해도 안되고 나라가 잘 되려면,

이런 의로운 판단력과 지혜를 겸비한 학자와

목숨 건 직언도 피하지 않는 양심바르고 충성된 신하가 필요한 것 같다.

 

정관의 치는 일찍이 중드로 접했었고...

언젠가 정관정요를 책으로 읽어야겠다~하는 마음만 먹고 있다가,

이렇게 신간 소설로 만났는데...오잉?! 술술 읽히고, 재미난 것이다. ^^

이래서 삼국지가 인기인가 싶고 ㅎㅎ

 

책의 구절 중 와닿았던 부분은

임금이 자신의 배를 부르게 하기 위해 백성에게 해를 끼치면

결국 스스로의 무덤을 파는 행위라는 것과

백성이 제왕의 실정으로 국가에 원한을 갖게 만들면

국가에 큰 화란이 야기된다는 것이었다.

(꼭 우리나라 현실 같아서 불안감이 들 정도..)

 

내가 왕도 아닌데, 왜 이런 책을 읽어야하냐고 생각하지 말고~

많은 분들이 읽어봤으면 좋겠다.

 

재미와 교훈이 생생한 고전 역사 소설이며,

지금 우리나라 정부의 행태와 앞으로 대선을 앞두고 있는데

바람직한 지도자의 덕목과 자질도 평가할 수있는 눈이 생길 것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