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파리대왕

[도서] 파리대왕

윌리엄 골딩 저/유종호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제목을 읽고 뭐지? 라는 생각을 했다.

갑자기 무인도에 불시착하게 된 소년들. 

꼬마들과 큰 아이들로 분류되는 아이들은 처음에는 서로 모여 살아가기 위한 협의를 한다. 아이들에 의해 지도자로 추대된 랠프와 그런 그를 시기하는 잭. 

랠프는 구조를 위한 봉화와 오두막을 지을 것을 강조하지만 잭은 오로지 사냥에만 관심이 있다. 모여서 규칙을 만들지만 그들이 지키기에는 아직 그들은 너무 어리다.

점점 와해되는 무리. 잭은 다른 무리를 지어서 나가고 그들은 얼굴에 칠을 하면서 자신의 내재된 폭력성을 일깨운다. 

그러던 중 소년들은 사이먼을 괴물로 착각하여 살해하고, 뒤이어 돼지를 죽이고...

점점 과격해지고, 추악해지는 인간들.

어린이 아닌 12살 정도의 아이들이 벌이는 모습들이 어쩌면 우리의 모습들과 참 많이 닮아있다.

왜 어른이 아니라 아이들을 주인공으로 했을까? 라는 의문도 가져보았다.

오래전에 쓰인 책이지만 왠지 낯설지 않은 모습에서 고전이 고전인 이유를 알게 됬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