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독서 습관 캠페인



마릴라는 환하게 빛나는 앤의 얼굴을 보고 더이상 비꼬는 말은 하지 않았다. 어쩌면 앤처럼 ‘하늘이 준 상상력’을 가지는 편이 낫다는 사실을 깨달았는지도 몰랐다. 그것은 삶을 바꾸거나 새로운 시선으로 바라보는 힘이었다. 세상의 모든 것이 천상의 빛으로 둘러싸여 있는 것처럼 느끼게 해주는 그 힘은 마릴라나 네번째 샬로타처럼 세상을 오직 산문식으로만 바라보는 사람들에게는 보이지 않는 아름다움과 새로움을 안겨 주었다. (p. 443~444)


 


에이번리의 앤
루시 모드 몽고메리 저/김지혁 그림/정지현 역
인디고(글담)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