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편지를 보낸 지 한 달이 넘었다는데 안 와서 걱정했는데 드디어 도착했다.

두 장의 편지를 읽다 맨 끝에서 발견한

지친 나비
노란 리본

보내준 마음씨가 어찌나 고마운지 뭉클.
나도 백에 달고 다녀야겠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