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뉴욕 발레단에서 파는 티셔츠인데
발레 슈즈로 만든 LOVE가 예쁘다.

 

하긴, 무슨 신발을 신었느냐가 뭐가 그리 중요할까.

발을 저렇게 벌리면 브이가 되고
그 옆에 L과 O, 그리고 E가 있으면
LOVE가 된다는 게 중요한 거다.

 

언제고 바닷에 가면 모래사장에서라도 꼭 해봐야겠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