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아기 곰의 콘서트

[도서] 아기 곰의 콘서트

데이비드 리치필드 글그림/김경미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출판사로 부터 무상으로 도서를 지원받아 작성했습니다.]

 

데이비드 리치필드의 

곰과 피아노, 그 마지막 이야기

 

아기 곰의 콘서트

 

출판사 : 재능교육

 

- 원제 : The Bear, The Piano, and Little Bear's Concert

- 2020 워터스톤즈 올해의 베스트 그림책 선정

- 곰과 피아노, 개와 바이올린, 아기 곰의 콘서트

- 유아그림책, 다른나라그림책

 

 

숲속에서 피아노를 발견한 곰의 이야기를 기억하니?

그 뒤 곰은 큰 도시로 멋진 여행을 떠나게 되었고,

그곳에서 유명한 피아노 연주자가 되었다.

곰은 모든 꿈을 이루었다.

하지만 세월이 흘러 곰도 나이가 들었고,

모든 것이 변했다.

그래서, 곰은 고향으로 돌아갔다.

영원히.


 

 

한동안 곰은 숲 속에서 생활하는 게 힘들었다.

자꾸만 도시가 생각났고,

그곳에서 있었던 멋진 일들이 그리웠다.

하지만 아기 곰이 태어나면서 모든 것이 달라졌다.

아기 곰은 자라면서 아빠와 정말 재미있는 시간을 보냈다.

그러던 어느 날,

아기 곰은 지금까지 한 번도 보지 못한 것을 발견했다.

 

 

아빠 곰이 그건 피아노라고 알려 주었다.

아기 곰은 아빠가 도시에서 겪었던 멋진 모험에 대해 

하나씩 하나씩 모두 알게 됐다.아빠 곰이 친구 휴고와 함께

밴드에서 연주했던 이야기를 할 때는

무척 행복해 보였다.

 

"아빠, 왜 지금은 피아노를 치지 않아요?"

 

아빠 곰은 슬픈 얼굴로 한숨을 쉬며 말했다.

 

"이제 나처럼 나이 든 곰의 시시한 연주는 아무도 듣고 싶어 하지 않거든."

 

 

그날 밤 아기 곰은 아빠가 무척 자랑스럽게 느껴졌다.

아빠의 오래된 포스터들을 보다가 아기 곰은 문득 좋은 생각이 났다.

아빠 곰이 힘을 내도록 휴고 아저씨를 숲으로 초대하는 거다!


 

 

아기 곰은 편지를 도시로 전해 달라고 새에게 부탁했다.

그런 다음 기다렸고, 여러 번의 낮과 밤이 지나갔다.

어쩌면 휴고 아저씨는 안 올지 모른다.

 

 .

.

.

 

매일 같이 이어가는 잠들기 전 독서 시간,

어제는 서로를 사랑하는 아빠 곰과 아기 곰의 이야기를 보았다.

숲 속 풍경이 너무나도 멋져서 여행을 다녀온 듯 하다.

멀리서 빛나는 도시의 모습 또한 무척 아름답다.

옛날에 아빠 곰이 그랬듯 아기 곰도 숲속에서 피아노를 발견한다.

아기 곰은 아빠 곰에게 피아노와 관련된 예전 일들을 들으며 

자랑스러웠던 그 날들의 감동을 아빠 곰에게 다시 선물하고 싶어한다.

아빠 곰을 사랑하니까 아빠 곰을 행복하게 해주고 싶어서 말이다.

도시로 편지를 보내고 몇 주가 지나도 아무런 소식이 없자

아기 곰은 희망을 잃었다.

그러던 어느 이른 아침,

아기 곰은 숲속 깊은 곳에서 나는 어떤 소리를 들었다.

숲속 깊은 곳으로 들어갈수록 그 음악 소리는 점점 더 커졌다.

그리고 곧, 아빠 곰과 아기 곰은 발이 찌릿찌릿할 정도로 놀라운 광경을 보게 된다.

가슴 벅차고 꿈만 같은 영원히 간직할 감동의 순간!

마지막에 아빠 곰은 깨닫게 된다.

자신이 이룬 꿈은 부와 명성이 아니라는 것을,

음악 자체였고, 

그로 인해 많은 이들에게 또 다른 꿈과 열정, 감동을 선물했다는 것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