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스카우트 마인드셋

[도서] 스카우트 마인드셋

줄리아 갈렙 저/이주만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우리는 살아가면서 , 결론을 내리는 과정에서 생각보다 많은 오류를 경험하고 있다. 어떤 사실에 대해 객관적인 시각으로 결론을 내리기 보다는 자기기만, 이중잣대,확증 편향 등 많은 실수를 저지르고 있다. 

 

 

이는 타인이 보기에는 쉽게 발견할 수 있는 오류지만, 나 자신 스스로는 잘 느끼지 못하는 부분이기도 하다. 이는 진지를 사수하는 전투병의 관점이라고 한다. 진지를 사수하는 것처럼, 자신의 신념을 방어하고 요새화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정찰병의 관점이라고 하는데 정찰병은 전투병과는 다르게 사실을 직시하기 때문이다. 

 

 

내 안의 '편애하는 합리주의자'를 잠재우기 위해서는 진실과 마주하는 것이 중요한데 이 진실과 마주하는 일은 합리적인 판단을 이루는데 중요한 기본적 요소이다. 

 

 

나는 이 책을 보면서 내가 합리적인 사람이라는 틀을 깨버렸는데 그 이유는 나 자신이 이성적인 사람이다 라고 생각을 했었는데 , 나의 행동들은 대부분 내 생각을 옹호하기 바쁘고 삶의 거의 모든 영역에서 나 자신이 믿고 싶은대로 상황을 해석하며 살았다는 것을 깨달았기 때문이다. 

 

 

정말 나는 객관적인 진실만을 직시하며 살아왔는가?라고 물어보았는데 나의 대답은 NO! 였다. 정말 편향된 삶을 살았구나 하는 생각을 책을 읽으면 읽을수록 하게 되었다. 

 

 

삶을 살아가는데 있어서 낙관주의자였던 나는 그 태도가 좋은 것이라 생각했지만 이 낙관적인 태도 조차 여러 복잡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출발점은 될 수 있지만 좋은 전략은 아니라는 것도 알게 되었다. 왜곡된 시선으로 잘못된 판단을 내리는 지름길 일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 책은 보는내내 내가 세상을 바라본 시선을 깨닫게 해주고, 또 내가 얼마나 편향적인 삶을 살았는지에 대해 생각해보게 해주고, 나아가 나의 시야를 가리는 편향적인 시선에서 벗어나서 가장 합리적인 판단, 결정을 내리는 방법을 친절히 안내하고 있다. 

 

 

또 정찰병 관점을 통해 이룬 수 많은 사례들을 보여주며 이야기하고 있어 더 쉽게 정찰병의 관점에 대해 접근할 수 있고, 이해하기 쉽게 구성이 되어있다. 

 

 

나는 이 책을 통해 많은 왜곡된 시선들을 바로 잡고, 중요한 순간 합리적인 판단을 이룰 수 있을거라 생각하고, 뉴스나 많은 정보들을 대할 때도 사람들이 거짓과 진실을 구별할 수 있는 방법을 알 수 있을 것이다 라는 생각도 했다. 

 

 

내가 판단을 함에 있어 정찰병 관점을 가진다면, 타인의 정찰병도 관찰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이다. 

 

이 책은 750만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한 줄리아 갈렙의 TED 강연 내용을 근간으로 하고 있다고 하는데 관심이 있다면 강연을 찾아보고 먼저 그 강연을 들어보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도 든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