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처세술

[도서] 처세술

김형인)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처세술이라 허면 어느 정도 어떤 내용을 다루고 있는 책이겠구나 싶은 짐작이 사실 어느 정도 듭니다. 하지만 이 책은 책의 표지부터 색다른 분위기로 저를 사로잡았답니다. 강렬한 빨간색의 표지도 눈길을 사로 잡지만 표지의 얼굴 역시 강렬하게 다가오더라고요. 알고 보니 개그맨 김형인의 처세 이야기를 담고 있는 책이더라고요.  

 

하나 하나가 길지 않은 짧은 글들로 이루어져 있다는 점이 더욱 더 마음에 들었습니다. 한 페이지를 가득 메운 내용이어도 나쁘지는 않았겠지만 짧아도 어떤 이야기를 하는지가 너무나도 쏙쏙 들어오더라고요. 그래서 그런지 이 책은 짧고 간결하게 쓰여져서 하나 하나의 이야기가 마치 옆에서 이렇게 해라, 저렇게 해라, 이렇게 하면 안 된다 등 직접 전달해주는 것 같은 느낌이 들더라고요.

 

기억에 남는 것 중의 하나는 노력은 배신하지 않는다는 글이었습니다. 우리가 흔히 노력은 배신하지 않는다는 이야기를 많이들 하기도 하고 들어도 보았을텐데 노력도 배신을 하더라는 유쾌하면서도 정말 현실에서 그렇게 느낄 법한 이야기를 담아 놓았습니다. 

 

있는 척 하는 사람보다 없는 척 하는 사람은 밉지는 않다는 이야기도 있는 척하며 살지 말라는 간결한 메시지로 다가오더라고요. 유쾌하게 쓰여진 책이란 생각이 책을 읽는 내내 많이 들었고 재미도 있으면서 어떻게 처신을 해야하는지를 잘 일러주고 있는 책이었습니다. 그리고 책의 부제 중에 ‘유쾌함’이라는 제목의 글을 읽다보니 저자의 유쾌함이 이 책에도 잘 녹아있었구나를 간접적으로나마 알게 되는 순간이었답니다.

 

깨달음이나 배움은 좋은 것을 통해 얻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그렇지 못한 것에서 얻게 되는 것이다 보니 실패나 고통을 통해 배울 수 있다는 것을 잊지 말라는 응원의 목소리도 들을 수 있었습니다. 

 

생각보다 다양한 이야기들을 통해서 우리 삶에서 어떤 자세로 살아야 하는지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시간이었고 글들이 대체로 길지 않아서 간결하게 더 잘 와닿았던 것 같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