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밤으로의 자전거 여행

라이언 앤드루스
조고은 옮김
에프

마을의 추분 축제에는 종이 등을 강물에 띄워 보내는 큰 행사가 있다. 매 년 아이들은 다 같이 자전거를 타고 강을 떠내려가는 등불을 따라가며 그 등불을 지켜본다.

옛날 노래의 가사는 그 등불들이 마을의 강을 떠내려가다가 하늘에서 흐르는 강과 만나 별이 된다고한다.

매 년 중간에 돌아오던 아이들은 그 등불이 어떻게 되는지 궁금증을 풀기 위해 올해에는 눈으로 직접 확인을 하기로 한다.

규칙 1 : 아무도 집에 돌아가지 말 것
규칙 2 : 아무도 뒤돌아보지 말 것

친한 친구들 다섯 명이 출발을 했다. 그리고 친구들이 별로 좋아하지 않은 너새니얼이 뒤를 쫓아오고 있다. 아빠끼리 친한 사이인 벤은 놀림을 당하는 것이 무서워 너새니얼과 친구로 지낼 용기를 내지 못하고있었다.

시간이 얼마 흐르지 않았는데도 아이들은 하나 둘 씩 집으로 돌아간다. 그리고 결국 벤과 너새니얼 둘 만 남았다. 둘은 이 여행을 계속 하기로 한다. 그리고 강 끝까지 헤엄을 쳐서 결국에는 별이되는 물고기를 잡으러 나온 곰을 만나서 함께 길을 떠난다.

만화책은 어려서부터 많이 읽었고, 좋아했지만 그다지 깊게 생각을 하면서 읽지는 않았던 것 같다. 만화책을 읽으면 책 속의 주인공들을 통해서 내 꿈이 이루어지는 경험을 시각적으로 생생하게 할 수 있어서 좋았다. 꿈과 재미만의 요소를 벗어난 만화책을 읽었다. 바로 <밤으로의 자전거 여행> 이 책이다. 이 그래픽 노블을 읽으면서 다양한 생각들이 나에게 다가왔다.

[밤.자.여의 매력]
1.
벤과 너새니얼이 서로를 이해하고 마음을 열고 가까이 하는 과정을 통해 우리가 인간관계를 어떻게 맺고 이어가는지를 알 수 있다. 그리고 얼마나 우리가 타인의 시선을 의식하고 있는지도 깨닫게 된다. 사실 너세니얼은 마음이 많이 열려있고 타인을 이해하려고 노력을 많이한다. 그래도 상처를 받는 것은 어쩔 수 없어서 많이 속상하기도 했다.

너새니얼 : 이봐! 우리 이제 그만 화해하자. 나는 아까 네가 한 말 안 들은 셈 칠 테니까, 너도 우리가 갇힌 게 나 때문은 아닌 셈 쳐줘.
벤 : 나한테 화나지 않았어?
너새니얼 : 화났었지. 잠깐동안. 하지만 이제 괜찮아. ... 하지만 지금은 너랑 나 둘이잖아. ... 그리고 결국 우리 등불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알아내면, 글쎄, 그럼 나는 집에 가야겠지. 그때부턴 네가 하고 싶은 대로 해.

2.
물고기를 잡으러 나온 말을 하는 곰이 굉장히 재미있다. 성인이 되어 처음으로 물고기 사냥을 하러 나온 곰이다. 선으로만 그어져있는 집안의 가보인 지도를 보면서 길을 찾는다. 벤과 너새니얼의 여행길에 동반하며 이들을 도와주기도 하고 이끌어주기도 한다.

"벤, 굳이 강요를 하지는 않겠지만, 지금 물에 들어오지 않으면 앞으로 오늘을 떠올릴 때마다 "그때 나도 물에 들어가 볼걸"하며 후회할거야. 내 말을 믿어. 난 나이도 많다고. 인생을 좀 알지." _p.233_

3.
굉장히 현실적인 위대한 마법사, 지도를 그리는 까마귀, 그리고 엄청나게 큰 개 세버스천도 이 여행에서 큰 몫을 차지하고 있다.

"자, 그럼. 너희처럼 어린 애들이 일을 하면 적절한 시급은... 음, 1시간에 은화 3냥으로 하지. 두 명이니까, 지도 값을 다 갚으려면 몇 시간 일해야하나...내 계산이 정확하다면 30.666667시간이지. 당연히 정확하지만. 깎으려 들지 마라." _p.158_

4.
밤이기에 전체적으로 약간은 어두운 푸른색이 주를 이룬다. 그래서 밤 속의 풍경이 참으로 아름답다. 이 밤을 비춰주는 등불도 하늘의 별도 물고기의 빛도 모두가 아름답다.

책을 읽으면서 내내 많이 웃었다. 소리내어 웃기도 했고, 미소도 활짝 많이지었다. 그리고 아름다움에 감탄하며 입이 벌어져서 한참을 바라보기도 했다. 앞으로 마음이 조금 더 말랑말랑 해 지고 싶을 때, 웃고 싶을 때, 그리고 아름다운 것을 보고 싶을 때 이 책을 꺼내들 것 같다.

#밤으로의자전거여행 #라이언앤드루스 #에프 #에프지원도서 #그래픽노블 #그래픽노블신간 #에프신간 #푸른책들 #제18기푸른책들신간평가단



goodsImage

밤으로의 자전거 여행

라이언 앤드루스 글,그림/조고은 역
f(에프)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