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인생은 지금

[도서] 인생은 지금

다비드 칼리 글/세실리아 페리 그림/정원정,박서영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나중에, 시간 여유 있을 때 그 때 하자, 그리고 그 때 가자라고 이야기하면 살았을 것 같은 한 남자가 있다. 그렇게 시간이 흘러 은퇴를 맞이해 그 동안 가지 못했던 여행을 가고, 배우지 못했던 외국어나 악기를 배우자고 함께 살고 있는 이에게 이야기 하지만 다시 또 내일이라고 이야기한다. 왜 자꾸 내일이라고 이야기하냐며, 다시 한 번 인생은 오늘이라고 꼭 안아준며 말한다. 과연 두 사람은 함께 지금을 살게 될까? 아님 한 사람은 오늘을 살고, 다른 한 사람은 나중을 기약할까.

이 책을 산 뒤 오늘 다시 살펴보며 마무리하지 못한 일이 있지만, 집으로 돌아와 가족과 마주 앉아 오늘의 저녁을 먹은건 잘했다는 생각이 든다. 그러나 이 좋은 봄날, 튤립이 예쁘게 핀 공원에 나가 산책을 하지 못한 건 아쉽고 또 아쉽다. 인생은 지금, 지금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