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5리터의 피

[도서] 5리터의 피

로즈 조지 저/김정아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피에 얽힌 의학, 신화, 역사 그리고 돈

체내에는 5리터의 피가 존재한다. 시속 3~5킬로미터의 속도로 흐르며 장기와 세포 조직에 산소를 공급하고 이산화탄소를 제거한다.

세계 어딘가에서 3초마다 누군가는 낯선 사람의 피를 받는다. 176개국의 헌혈 센터 1만 3,282곳에서 해마다 1억 1,000만 명이 헌혈한다. 미국은 해마다 혈액 1,600만 단위를 수혈하고, 영국은 250만 단위를 수혈한다.

피는 골수에서 만들어진다. 골수는 1초마다 200만 개에 이르는 적혈구를 생성한다. 우리 핏속에는 적혈구가 약 30조 개 들어 있다. 이 적혈구들이 날마다 몸을 한 바퀴씩 완전히 순환한다. 이동 거리는 약 1만 9,000킬로미터. 정맥, 동맥, 모세혈관으로 구성된 순환계의 총 혈관 길이는 약 9만 6,000킬로미터로 지구를 두 바퀴 돌고도 남는 거리다. 심장은 1분마다 평균 75번씩 뛰며 혈액 6리터를 뿜어낸다. 우리 몸의 세포는 7년에 한 번씩 교체된다. 적혈구는 약 115일에 한 번씩 교체된다.

이 정도 이야기만 들어도 자신의 인체를 유지하고 있는 혈액에 대해 그간 모르고 있었던 것이 참으로 많다는 생각이 든다. 과학이나 생물 시간에 잠시 배운 인체에 대한 지식으로는 자신의 몸에 대해 그다지 충분한 정보를 가지고 있지 못하다는 것도 깨닫는다. 의학을 배운 사람들은 보다 깊이 있는 지식을 가지고 전문가라고 불리겠지만 대개의 일반인들은 그렇지 못하다.

흡혈을 한다는 거머리는 의학용으로 연구되고 사용되고 있다. 오늘날의 수혈 제도가 생긴 지는 채 100년도 되지 않았다고 한다. 영국은 1946년에 수혈원으로 출범했다. 에이즈 질병의 원인인 HIV는 혈액을 통해 전달된다.

이 책이 말하는 건 이 같은 피에 대한 지식과 역사적인 이야기들만이 아니다. 우리가 가지고 있는 사회적 의식에 대한 것들도 꼬집는다. 월경이나 생리대와 같은 것들은 지극히 자연스러운 일이지만 그 문제들이 양성적으로 되지 못하거나 깔창 생리대와 같이 사회 한 켠에서는 납득하기 어려운 현실에 대해 지적한다.

세상을 바라보는 눈은 다양하지만 이렇게 피로 보는 시각도 꽤나 신선하다. 피 속에 담겨진 의학, 신화, 역사 그리고 돈을 다시금 생각해보는 재미 있는 시간이 될 거라 생각된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