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기발하고 괴상하고 웃긴 과학 사전! 1 동물

[도서] 기발하고 괴상하고 웃긴 과학 사전! 1 동물

내셔널지오그래픽 키즈 저/신수진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어른이 봐도 재미 있는 동물 사전

요즘도 가끔 티비에서 보이면 멍하니 보게 되는 프로그램이 '동물의 왕국'이다. 동물의 세상은 인간 세상과는 비슷한 면도 있지만 태생이나 생김에서 달라서 누구나 흥미로워한다. 인간이나 동물이나 자신과 다른 것에 대해 궁금해 하는 건 똑같지 않나 싶다.

어린시절에 접하는 동물들의 이야기는 무척 재미난다. 그래서일까? 아동도서에는 동물을 인용하거나 관련된 도서들이 많다. 아이들에게는 사람보다는 동물이 더 신기하니 관심의 대상으로 집중도를 높일 수 있기 때문이란 생각이다.

세월이 지나면서 동물에 대한 관심은 다소 무뎌졌지만 그래도 가끔 좋아하는 동물이나 신기한 동물에 대한 이야기가 보이거나 들리면 자연스레 고개를 돌리게 되는 건 아직도 어릴 적 관심이 남아있기 때문이 아닐까 싶기도 하다.

아이들에게 책을 선물한다면 동화나 만화책보다 동물들이 들어있는 책을 먼저 보여줄 거 같다. 무척 어린 아이들이면 실제 동물들에 대한 관심이 더 큰 걸로 보인다. 그래서 나 역시 조카에게 가장 먼저 선물했던 책은 동물 사진이 가득한 책이었다. 태어난지 1년도 안 된 아이에게 초등 고학년이 되어야 그나마 읽을 정도의 책을 선물했던 미래지향적인 큰아빠다. 그래서 지금의 또래 아이들이 가질 만한 책이 무엇이 있을까 하는 자문에 이 책을 알게 됐다. 막상 책의 내용은 아이들도 좋아할 동물 사진이 풍부한 것도 있지만 어른들도 모르거나 새롭게 알게 되는 지식들이 꽤 많이 담겨 있는 책이다.

 

『기발하고 괴상하고 웃긴 과학 사전』은 어떻게 만들어질까요?

하나, 뉴스, 신문, 해외 토픽을 샅샅이 뒤져 누가 봐도 이상하고 웃긴 정보 찾기

둘, 모든 낱말을 빠짐없이 검색하여 100% 정확한 사실인지 점검하기

셋, 믿기 힘든 정보를 가장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문자와 이미지 넣기

표지 앞날개

아동도서가 사실을 기반으로 재미난 이야기를 정하고 효과적인 정보 전달을 위해 문자와 이미지를 적절히 섞어 만든 건 지극히 당연하다고 생각된다. 그럼에도 이런 내용을 자랑하듯 쓴 것은 그간의 아동도서들이 그렇지 못하다는 내부고발과도 같다고 보인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