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위험한 미래

[도서] 위험한 미래

김영익 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요즘 부쩍 관심이 가는 것이 위기가 언제 올것인가인데요...
제가 가지고 있는 주식을 보면 한국과 중국은 별로 좋지를 않습니다.  미국은 참 괜찮은 것 같구요.
위기가 오지 않아도 이정돈데 과연 오면 어떻게 될것인가.
과거 자료들을 보면 버틸만한 수준이지만 직접 당해보면 아마 그렇지 않을 것입니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이 어떻게 진행이 될것인가도 궁금하고...
그런 점에서 김영익님이 쓴 위험한 미래를 읽게 되었습니다.

위기가 당장은 아니더라도 언제가는 온다고 보면 준비를 해야합니다.
그래야 깨지더라도 덜깨지면서 버틸수 있지 않을까요...
위험한 미래의 시작에서는 <우리가 중국에서 금융을 통해 개인과 국가의 부를 늘릴수 있는 기회고 오고 있다는 것을 특별히 강조하고 있습니다.  p.7>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유를 정리하면
<중국 경제가 중장기적으로 소비 중심으로 성장할 것이라는 데는 이견이 없다.  p.51>
<미국이 대중수입을 규제한다면, 중국 경제에 내재해 있는 디플레이션 압력은 더 커질 것이다.  초과공급을 해소하기 위해 기업의 구조조정이 필요하다는 의미이다.  p.52>
<중국이 구조조정을 하는 과정에서 자산 가격이 급락할 수 있다.  이때 한국은 경상수지 흑자로 벌어들인 돈으로 금융을 통해 중국에서 국부를 늘려야 할 것이다.  p.62>
결국 요즘같이 중국의 주가가 떨어질때 주식을 매수하라는 말인듯 합니다.
하지만 아직 위기가 아니라면...  더 큰 조정이 필요하겠죠.

 

<2009년 하반기 이후 미국의 경기 확장국면이 지속되고 있다.  (중략) 이는 2019년 이후 세계 경제의 가장 큰 리스크 가운데 하나일 것이다.  p.63>
<현재 미국의 소비, 투자, 고용 등 각종 경제지표를 보면 앞으로도 몇 개월간 확장국면이 더 지속될 것이다.  그러나 경기 확장국면의 동인이 점차 약화되면서 120개월을 초과할 확률은 낮아 보인다.  p.65>
이 대목에서 미국의 경기저점과 정점 순환주기를 표로 볼 수 있었습니다.  
확장 동인 약화를 보는 시선은 통화정책 정상화 과정, 유가상승, 생산성 둔화, 장단기금리차 축소 등이었습니다.
장단기 금리차는 경제를 파악하는데 아주 유용한 지표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미국채 10년물과 2년물의 차이가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미국의 물가상승률이 높아지고 실질금리가 하락하면서 달러 가치는 더 떨어질 것이다.  p.102>
<달러 가치 하락과 더불어 중국이 금을 사면서 금값은 더 오를 전망이다.  p.105>
과연 금을 투자자산으로 포트폴리오에 편입을 해야하는가는 의문입니다.   미국주식을 사두는게 더 득이 되지않을까하는 생각에...

눈여겨 본 부분이 리디노미네이션이었습니다.
노무현정부때도 검토되었다는 얘기를 들었는데요 리디노미네이션을 한다면 1/100, 즉 3억의 자산이 3백만원이 되는것입니다.
이유는 우리나라 경제규모가 커졌다.  우리나라의 대외 위상을 제고시킬 필요가 있다.  내수를 부양할 수 있다.  지하경제 양성화에 따른 세수 증대효과도 기대, 각종 자산가격이 오르면서 소비심리 개선입니다.
지하경제 양성화와 자산가격 상승으로 인한 소비심리 개선에서 효과에 긍정적인 생각이 드네요.

<인구 고령화와 자산배분>에서 <은행 예금금리가 거의 0%에 가까운데도 일본 가계가 금융자산의 51%를 은행에 맡기는 이유는 디플레이션으로 실질금리는 1%이상이었기 때문이다.  (중략) 고령화한 상속인들이 주식 등 위험상품보다는 안전자산을 선호하면서 은행에 돈을 맡기고 있는 결과이기도 하다.  이것이 바로 우리의 미래이다.  p.238>
고령화가 되면서 안전자산을 선호하게 되면서 주식투자를 하지 않아 주식이 오르기 힘들다란 논리인데 부동산, 주식 모두 일본에 비유할 필요가 있을까란 생각이 듭니다. 
요즘엔 글로벌 자산배분이 대세로 자리잡고 있는 마당에...

마지막에 나오는 <위기에 대비하는 10가지 조언>을 정리하면
1. 앞으로 10년은 디플레이션 시대다. 가능한 부채를 줄여야 한다.
2. 갈수록 부동산은 유동성이 떨어지는 자신이 될 것이다.
3. 집은 투자재가 아니라 소비재다.
4. 금리는 장기적으로 0%대로 떨어질 것이다.
5. 주가는 일정 범위 내에서 조정을 보일 가능성이 높다.
6. 해외 주식도 포트폴리오에 담아라.
7. 해지펀드에 투지비중을 늘려라. 각족 ETF에 관심을 가져라.
8. 금 투자를 늘려라.
9. 금융회사들이 많이 사라질 것이다.  거래 금융회사를 잘 선택해야 한다.
10. 자산 배분을 잘하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라.

집이 항상 문제인듯 한데 소비재라고 하기엔 요즘 너무 가파르게 오르고 있는 듯해서 없으면 심리적으로 부담이 클 듯 합니다. 자동차도 소비재지만 한두대는 가지고 있듯 집도 그래야되지 않나 생각합니다.
 
위험한 미래 - 10년만에 다시 오는 전 세계적인 경제 대위기
쉽게 쉽게 읽으면서 이런저런 많은 생각을 하게 만들어주네요.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