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니체와 함께 산책을

[도서] 니체와 함께 산책을

시라토리 하루히코 저/김윤경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최근 2여 년간의 변화는 그동안 어쩌면 대부분의 사람들에겐 인생에서 이보다 더 격변은 없었을거란 생각이 들게 하는 순간들이였을 것이다. 이제 우리는 그 어느 때보다 비대면이나 혼자라는 것에 어색함을 느끼지 않게 되었을지도 모른다. 물론 인간이란 사회적 동물이라고 유명한 철학자가 말하긴 했지만 오히려 이런 시간들로 인해서 진정으로 나에게 필요한 인간관계, 이런 표현이 어떨지 모르지만 그동안 정리하지 못했던 관계들을 돌아보는 시간이 될 수도 있을것 같다.
 


그리고 다른 사람들의 눈치를 보는게 아니라 오롯이 나만의 속도로 살아가는 방법을 우리는 조금씩 알아가는 것일지도 모른다. 그렇게 살아도 이상하게 보이지 않는 시대를 반 강제적으로 선택할 수 밖에 없게 된 것이도 모르는데  『니체와 함께 산책을』은 바로 그런 사람들에게 조금은 철학적인 방법과 성숙한 자세로 자신의 시간에 대해 고민하고 인생에서 자신만의 속도를 발견하게 해준다는 점에서 참 의미있는 책이라고 생각한다.

 

수많은 철학자들이 존재하겠지만 최근 들어 아들러와 니체가 주목 받는 것, 그중에서도 개인적으로 니체의 철학이 마음에 드는 이유는 분명 이전 시대를 살았던 인물임에도 불구하고 마치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인것마냥, 그가 전하는 이야기들이 너무나 마음에 와닿아서 현재에 고민하는 여러가지 문제들에 적용하기에도 딱힌 이야기들이 많기 때문이다. 마치 미래를 내다보기라도 한듯이, 어쩌면 그때나 지금이나 인간이 고민하는 문제는 시대를 초월하는 것이여서일까 싶기도 하고...

 


물론 책에는 니체 말고도 다른 철학자들나 작가들-괴테, 릴케, 프롬 등-도 있기 때문에 지나치게 제목에 국한되지 않아도 된다. 가만히 사색을 하듯이 읽어내려가면 좋을 책이다.

 

그리고 천천히 자신의 진짜 속마음과 마주할 때 내가 진정으로 고민하는 것이 무엇인지, 그리고 이것을 위해 내가 해야 할 것은 무엇일지를 알아가는 시간을 가져본다면 더없이 유익한 시간이 될 것이다.

 

 

 

- 출판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