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생활 속의 그린테리어

[도서] 생활 속의 그린테리어

야스모토 사치에 저/심수정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식물을 좋아는 하지만 이와는 별개로 잘 키워내는 재주는 없는것 같다. TV 속이나 아니면 SNS에서 식물을 잘 활용한 그린테리어를 볼 때마다 부럽기도 하고 또 어떻게 저렇게 잘 키우나 싶은 궁금증이 들었던게 사실이다. 그래서 보여주기 식이 아닌 생활 속에서 그린테리어를 보다 잘 실현할 수 있을것 같은 『생활 속의 그린테리어』가 더욱 궁금했던것 같다. 

 

책은 '식물 고르기, 꾸미기, 키우기'라는 키워드에 맞춰서 내용을 담아내고 있는데 특히 이 책의 저자가 그린 플래너이자 2급 건축사라고 한다. 그러니 왠지 공간과 식물의 조화를 누구보다 잘 만들어낼 것 같은 기분이라 제대로된 책을 만났다는 생각도 들었다.

 

 

흥미로운 점은 어떤 부분에 중점을 두느냐에 따라 식물 선택에 차이가 난다는 것인데 고르기의 경우에는 취향, 꾸미기는 둘 장소, 키우기는 기르고 돌보는 것에 중점을 둔 타입이라는 것이다. 

 

그리고 각 장소별로 식물 선택의 팁을 알려준다. 배치나 크기 등이 상당히 중요하게 작용한다는 것을 저자는 자세한 설명으로 알려주고 실제 그린테리어 사례를 사진으로 보여주기도 한다. 식물로 연출을 함에 있어서 어떤 식으로 하면 더욱 효과적인지를 보여주는 부분은 참고할만한 내용 같다. 

 

게다가 식물을 기르는데 있어서 필요한 기본적인 정보-물주기, 흙관리 등-도 담고 있긴한데 주된 내용은 그린테리어라는 점이다. 여러 식물을 소개하면서 이 식물은 어떤 이유로 인기가 좋은지, 어떤 모양의 화분과 잘 어울리는지(개인적으로 이 정보가 참 좋았다. 매번 분갈이 할때 그냥 깔끔하라고 하얀색 도자기로 했는데 얼마나 무심했던 것인지...)를 알려준다. 

 

또 식물의 기본정보와 함께 잘 키우기 위한 방법으로서 빛, 온도, 물, 해충, 가지치기 관리와 같은 식물 키우기 정보를 포괄적으로 담아낸 것이 아니라 식물 하나하나에 맞춘 정보를 알려주기 때문에 만약 자신이 키우고 싶었던 식물이 이 책에 포함되어 있다면 더 없이 좋은 정보책이 될 것이며 아니라면 책을 통해 자신의 주거 상황과 키우기에 쉽게 느껴지는 식물을 선택하는데 도움을 받아도 좋을것 같다. 

 

의외로 상당히 많은 식물들이 소개되어 있으니 상당히 유용한 도서라 생각된다.

 

 

- 출판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