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알코올램프 군과 과학실 친구들

[도서] 알코올램프 군과 과학실 친구들

우에타니 부부 글그림/조은숙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시대가 변하면 다양한 것들이 새로 생겨나는만큼 기존에 있던 것들이 사라지기도 한다. 『알코올램프 군과 과학실 친구들』는 그중에서도 학교의 과학실에 있는 과학실험기구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내가 어릴 때 사용했던 과학실험기구들을 책에서도 볼 수 있었고 그때도 없었던것 같은, 그래서 신기하게 느껴지는 과학실험기구들도 나온다. 

 

 

책에서는 주요 캐릭터가 알코올램프 군과 한 쌍인 뚜껑군이며 이런 알코올램프 군을 대신에 등장하게 된 것이 가스레인지 군이다. 학교에도 새로운 기구들이 점차 도입되는 모습이 보인다. 전자 칠판이 들어오고 실험기구들 중에는 가스레인지 군이 어느덧 알코올램프군을 대신하면서 가스레인지 군은 으쓱하는 마음으로 더이상 쓸모가 없어지고 있는 알코올램프 군을 속상하게 하고 여전히 자신의 쓸모를 증명하고 싶었던 알코올램프 군은 가스레인지 군과 대결을 한다. 

 

불을 빨리 켜고, 불 세기를 조절하고, 불을 빨리 끄는 대결에서 끄기 대결은 무승부지만 앞선 두 번을 알코올램프 군은 따라잡을 수 없을 정도로 월등히 가스레인지 군이 앞선다. 그렇게 사용빈도가 낮아지고 결국엔 쓸모가 없어지면 과학실의 '열리지 않는 선반'으로 가게 될 운명이다. 

 

그리고 이미 그곳으로 간 과거의 사용되었던 과학실험기구들이 있다. 

 


과연 알코올램프 군과 과학실 친구들은 어떻게 될까? 시대가 변하면서 학교에서 상요하는 기구나 용품들도 분명 많이 변했을 것이고 앞으로는 더욱 그럴 것이다. 그런 가운데 어쩌면 지금의 학생들은 잘 모를 실험기구들에 대한 이야기, 그들의 기능을 보여주는 이 책은 과학실험에 대한 흥미를 북돋움과 동시에 실험기구들에 좀더 친숙해지게 만드는 역할을 할 것 같다.

 

참고로 이 책은 우에타니 부부가 쓴 것으로 처음 책 제목을 보면서부터 어딘가 익숙하다 싶었는데 알고보니 '비커 군 시리즈'로 유명한 바로 그 분들이 쓴 책이였다. '비커군 시리즈'가 좀더 고학년을 위한 책이라면 이 책은 초등 저학년부터 보아도 재미있게 읽을 수 있도록 동화처럼 쓰여진 과학실험기구들에 대한 이야기라고 할 수 있겠다.

 

 

- 출판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