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출처] m.blog.yes24.com/document/16480772

울림

마틴 슐레스케 저/유영미 역/도나타 벤더스 사진
니케북스 | 2022년 06월

 

모집인원 : 5명
신청기간 : 7월 4일 까지
발표일자 : 7월 5일

 

 

울림

 

수많은 독자가 꼽은 인생 책, 마틴 슐레스케의 『가문비나무의 노래』,
그 처음이자 마지막 이야기를 만나다!


10여 년간 수십만 독자들의 사랑과 극찬을 받으며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한 『가문비나무의 노래』의 원전 격인 『울림 : 삶의 아름다운 의미를 찾아서』가 오랜 기다림 끝에 출간되었다. 이번 책은 바이올린 장인이자 영적 순례자인 마틴 슐레스케의 작업과 작품 세계의 근간을 이루는 사유를 집대성한 책이다. 그는 바이올린을 만드는 작업의 여러 단계를 삶에 대한 비유로 삼는다. 악기가 될 수 있는 ‘노래하는 나무’를 찾는 일부터 목재를 결에 맞게 깎아내고 조각하고 도료를 칠해 광택을 내고 마침내 연주하기에 이르기까지 각 단계는 개인에게 주어진 자질과 소명, 신의 섭리와 삶의 위치에 대한 비유가 된다. 또한 그가 바이올린 제작학교와 음향연구소를 거쳐 공방을 차리기까지 각 시기마다 겪은 방황과 시련, 여러 음악가와 교류하면서 경험했던 일 등 풍부한 에피소드가 생생하게 묘사되어 있다. 여기에 위기에 발견되는 계시, 신비로운 우연과 신의 현존을 느낀 순간까지 오롯이 독자들의 경험 안으로 들어온다.
독실한 크리스천인 저자는 곳곳에서 성서와 함께 유대교 경전, 플라톤, 노자와 장자 등의 오랜 지혜를 인용해 삶의 지침으로 삼고, 개인의 내면뿐 아니라 공동체의 일원으로서 각자의 자리를 돌아보게 한다. 대립적인 것들 사이에서 조화를 찾아가며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장인의 균형 잡힌 사유는 신앙인뿐 아니라 일반 독자들에게도 명징한 울림을 일으킬 것이다. 더불어 세계적인 사진작가 도나타 벤더스가 바이올린 제작의 전 과정을 서정적인 흑백사진으로 담아내 긴 여운을 남긴다.

 


https://www.yes24.com/Member/MyPage_reconfirmPW.aspx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