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영화 속 뉴욕 산책

[도서] 영화 속 뉴욕 산책

정윤주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얼마 전 끝난 모 드라마의 촬영지로 유명해져 사람들이 많이 찾았던 나무가 주변의 쓰레기와 주차 문제로 뉴스에까지 나온적이 있다. 그만큼 드라마의 인기가 대단했던 점도 있고 풍경 자체도 참 예뻤기에 많은 사람들이 갔던 이유도 있을텐데 이 처럼 영화나 드라마가 소위 뜨면 그 촬영지도 덩달아 화제가 되는 경우가 많다. 

 

특히 영화의 경우에는 국내외 영화 속 장소들 중에는 도대체 저긴 어딜까 싶을 정도로 아름다운 곳들이 많아서 개인적으로 찾아보는 경우도 있는데 『영화 속 뉴욕 산책』은 이와는 반대로 아예 뉴욕이라는 공간이 등장하는 영화들만을 모아서 소개하고 있다. 예전에 파리를 배경으로 촬영된 영화 리스트를 담은 책을 만나 본 적이 있는데 뉴욕은 어떨까 싶어 궁금하고 기대되었다. 

 


소개된 영화들이 일단 유명해서 읽는 재미가 있고 최신작 뿐만 아니라 고전영화로 불리는 작품도 있을 정도로 시대별로 다양하다. 그래서 뉴욕의 변천사를 조금이나마 볼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뉴욕의 중심가 뿐만 아니라 다양한 장소들을 볼 수 있기도해서 좋다. 

 

또 영화 속에서 사무실이나 파티가 열리는 장소처럼 제법 긴 시간 그 공간이 영화에 잡히는 공간도 있지만 영화 <스파이더맨>처럼 거미줄을 타고 날아가는 도중에 스쳐지나가듯 등장하는 장소도 있다. 그런데 그런 장소도 뉴욕을 대표하는 랜드만크 같은 건축물이 등장하는 경우라 보는 재미가 있다. 

 

 

한편으로는 딱히 어딜까 하고 신경쓰지 않고 지나쳤던 장소들도 이번 기회를 통해 여기였구나 싶게 만드는 장면들도 있어서 여러모로 흥미로운 책이다. 

 

가끔 풍경이 너무나 예쁜 영화를 보면 저곳으로 여행을 가보고 싶다는 생각을 할 때가 있는데 이 책을 보고 있으면 뉴욕이라는 곳으로 해외여행을 떠나보고 싶어지는 장소들이 참 많다. 특히나 센트럴 파크는 참 매력적인 곳이다. 상공에서 찍은 사진을 보면 직사각형의 반듯한 공간이 마치 합성이라도 한듯 오롯이 도심 숲이 무엇인지를 제대로 보여주는 공간이라 의외로 이 공간이나 주변에서 촬영된 영화도 많은것 같다. 

 

가을 낙엽 진 그리고 겨울 눈 내린 센트럴 파크는 꼭 가보고 싶어지는 그런 공간이였던것 같다.

 


- 출판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