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새로 태어난 마이 홈 인테리어

[도서] 새로 태어난 마이 홈 인테리어

장보라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인테리어를 업체에 맡겼다가 피해를 본 사람들의 이야기를 볼 때마다 내 일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정말 골치 아프겠다는 생각이 든다. 특히나 인테리어 시공의 경우에는 이사 날짜를 받아두고 일정이 짜여진 상태에서 언제까지 완료가 되어야 나머지 일들도 정리가 되고 또 비용도 상당하다. 

 

그렇기에 자칫 불량 시공의 피해를 입게 되면 A/S를 통해 재시공을 제대로 받을 수 있으면 그나마 다행인데 간혹 나몰라라 하는 경우도 있고 심하게는 공사대금을 받고 나면 소위 잠수를 타버리는 경우도 흔치 않아서 더 큰 문제가 되어 이와 관련해서 어떻게 인테리어 시공 과정을 진행해야 하는지를 알려주는 경우도 많은데 『새로 태어난 마이 홈 인테리어』는 바로 이렇게 불량 시공으로 인해서 인테리어가 엉망이 된 집을 재공사를 거치게 되고 그 힘든 시간을 거쳐서 드디어 원하던 집으로 재탄생하기까지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보통은 인테리어 관련 도서를 보면 잘 된 사례의 예쁜 집들만을 보는게 많은데 이 책은 오히려 불량시공을 보여주면서 인테리어 시공을 할 때 주의해야 할 점을 함께 알려주기 때문에 어떻게 보면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정보를 담고 있는 책이 아닐까 싶다. 

 

실제 책에는 불량 시공의 흔적들이 고스란히 나온다. 정말 TV 고발 프로그램에서 보았음직한 그런 시공들이다. 너무한 거 아니야 싶은 말이 육성으로 나올 정도인데 직접 이 상태를 육안으로 보았을 저자와 가족들의 심정은 어떠했을지 감히 상상도 못하겠다. 
 

 

반셀프, 셀프 인테리어를 했다는 사람들의 사례도 많지만 보통의 인테리어 업체에 맡기는 경우가 많은데 이럴 때 그 비용이 못해서 천 단위 정도는 거뜬히 뛰어넘을걸 생각하면 돈은 돈대로 버리고 정신적 스트레스는 정말 엄청날것 같은데 불량시공을 원하던 취향의 집으로 만들기 위한 눈물겨운 이야기를 보면서 남의 일이 아닐 수도 있음에 더욱 집중해서 보게 된다. 

 

저자의 뼈아픈 이야기를 고스란히 담아낸 책이라는 점에서 여러모로 유익한데 특히나 저자처럼 불량시공으로 인해 곤란한 상황에 처할 수 있는 상황을 대비해서 미리 자신은 어떤 취향의 인테리어를 할 것이며 업체 선정은 어떻게 할 것인지, 하자를 체크하고 실제로 하자 발생시 이 문제로 인해 법적 대응을 할 때를 위해 어떤 것들을 준비해야 하는지와 같은 증거 수집 등과 관련한 내용들도 알려주기 때문에 이 책은 부실 시공의 사례와 이 문제를 해결해 원하던 인테리어로 재탄생시킨 사례, 부실시공을 대비하기 위한 방법과 대처하는 방법이 골고루 담긴 지극히 현실적인 인테리어 이야기를 담은 책이라고 할 수 있겠다.

 


- 출판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