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글보글 국물요리

[도서] 보글보글 국물요리

류지현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요즘같이 날씨가 추워지면 왠지 모르게 따뜻한 국물요리가 생각난다. 이런 국물요리를 먹고나면 왠지 몸도 마음도 따뜻해지는 느낌이 드는데 외식이 부담스럽거나 아니면 집에서 만들어보고 싶은 분들을 위해 제격인 책이 바로 『보글보글 국물요리』이다. 

 

전반적으로 요리책 치고는 상당히 보던한 분위기의 표지가 눈길을 끈다. 휴대용 가스렌지에 국물요리가 끓고 있어서 더욱 그런데 책에서는 국, 탕, 찌개, 전골, 찜까지 종류도 다양한 국물요리 레피시가 소개되어 활용도도 상당히 높아 보인다. 

 

 

본격적인 국물요리 레시피가 소개되기 전에는 다양한 재료들의 계량법, 육수와 양념 만들기 비법이 소개되니 참고하면 많은 도움이 될것 같다. 필요하다면 요즘은 이런 육수를 우려내는 티팩이 시판중인 경우가 많으니 힘들이지 않고 사서 사용해도 되지 않을까 싶다. 

 

 

사실 이 책의 제목만 보고선 '보글보글'이라는 단어에 끓이는 요리이니 왠지 겨울용으로 딱이겠구나 싶었는데 의외로 계절에 맞춘 국물요리 레시피를 담고 있다는 점에서 한 철이 아닌 사계절 용으로도 활용할 수 있고 아니면 더운 날에 이열치열이나 추운 날에 시원한 음식이 먹고 싶을 때에도 사용가능해서 더욱 좋은것 같다. 

 

봄의 국물요리는 아무래도 봄이라는 시기의 특수성을 고려해 이때 나는 봄동이라든가 쑥, 냉이 등의 봄나물을 잘 활용한 국물요리가 소개된다. 그리고 여름에는 아무래도 더위에 자칫 식욕을 잃어 건강도 잃을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무더위까지 시원하게 날려버릴것 같은 국물요리가 소개되는데 냉국이 소개된다는 점에서 그렇고 이외에도 여러 재료를 활용해서 충분히 건강 보양식으로 먹어도 좋을것 같은 국물요리들이 소개되기 때문에 집에서 요리해 먹고 무더위 속 건강을 지켜낼 수 있을것 같다.

 

 

가을에는 가을철 나는 재료들을 중심으로 찜이나 찌개, 탕과 전골 등이 다양하게 소개되는데 낙지나 꽃게를 활용한 요리나 들깨를 활용한 요리는 확실히 건강식으로 좋아보이며 책표지에 소개된 국물요리도 바로 가을에 소개되는 국물요리로 배추만두전골이였다. 일단 비주얼이 마치 고급스럽게 느껴지는 요리이며 깔끔하고 담백한 맛을 기대할 수 있을것 같다.

 

또 겨울에는 수육이나 굴국이 눈길을 끌고 아귀탕이나 전골도 몇가지 나오며 콩비지를 활용한 국물요리가 2가지가 소개되는데 등뼈찜을 만들 수도 있다는 점이 인상적이였다.

 

 

봄, 여름, 가을, 겨울에 이어 마지막으로는 딱히 계절에 구애받지 않고 만들어 먹을 수 있는 국물요리 레시피를 모아놓았는데 수프도 있고 완자탕에 불고기, 카페나 스튜 등 정말 언제든 만들어 먹어도 좋을 음식들이며 한그릇 음식으로 먹어도 좋을 음식들이라 좋았던것 같다. 그중에서도 포테는 처음 들어보는 음식이였는데 뭔가 색다른 맛이 날것 같아 만들어보고 싶어진다. 

 

사계절, 그리고 계절에 구애받지 않는 국물요리가 소개되어 있지만 재료만 있다면 전체적으로 계절에 상관없이 만들수 있을것 같다. 조리과정이 하나하나 사진으로 담겨져 있진 않고 두 페이지에 걸쳐서 한 페이지는 완성된 조리예이고 다른 한 페이지는 재료와 만드는 방법이 소개되어 있는 구성이지만 조리과정 자체가 그렇게 복잡하지 않은데다가 재료 역시도 많지 않고 또 구하기에 어렵지 않은 것들이라 집에서도 충분히 만들어 먹을 수 있는 국물요리 레피시 모음집이라고 생각한다. 

 


- 출판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리뷰를 작성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