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맛있는 와인의 비밀

[도서] 맛있는 와인의 비밀

최해욱 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와인에 대해 잘 안다고 할 순 없다. 그렇다고해서 즐기는 것도 아니여서 와인 맛을 감별한다는 것은 사실 나와는 동떨어진 이야기나 다름없다. 시음을 해본다고해서 어떤 와인인지 알지도 못하겠지만 바로 그러한 이유로 『맛있는 와인의 비밀』이 더욱 궁금했는지도 모르겠다.

 

이 책은 과학으로 와인 시음 이론을 풀어내고 있어서 내용을 읽어보면 알겠지만 상당히 전문가적인 분위기이다. 저자의 약력을 봐도 와인과 관련한 최고 전문가라는 생각이 들게 하는데 “와인은 가장 신선하고 깨끗한 음료이다.”라는 말로 시작되는 이야기 속에는 포도와 와인의 성분에서 출발한다.

 

 

와인도 술의 종류이기에 당연히 포함되는 성분이 있을 것이고 아울러 와인의 주된 재료라고 할 수 있는 포도에 대한 언급 역시도 먼저 알아보는 것도 좋은 구성이라는 생각이 든다. 알코올, 당, 질소 화합물, 효소 등 10가지 종류가 소개된다.

 

다음으로는 와인을 평가하는 요소들이 나오는데 그중 관능평가라는 것은 와인 시음 시에 절대적인 품질의 기준을 정립하고 판단하고자 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고 이러한 관능평가는 시각적인 요소, 미각적인 요소, 촉각적인 요소로 가능하다는 것에서 나아가 이 세 요소의 구체적인 이야기로 이어진다.

 

먼저 시각적인 요소를 보면 색도 · 색채 · 투명도 · 점성도  ·발포성이 있으며 후각적인 요소에는 향기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통해서 냄새와의 차이를 알려준다. 시음학에 있어서 이 둘의 차이는 직접적인 경로와 간접적인 경로 중에서 우리 뇌에 인지되는 방향 성분에 대해 전자를 냄새로 후자를 향이라고 표현한단다.

 

마지막 미각적인 요소로 주요 맛과 부가적인 맛 등에 대해 언급하고 있고 이와 관련해서도 균형감이라든가 상관관계도 알려준다.

 

이상과 같은 요소들을 이해한다음 와인 평가 시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요소에 대해 알랴주는데 와인의 색, 와인의 상표, 선청적인 성격이나 시음자의 식성 등과 같은 기타 사항도 포함 된다는 것이다.  그리고 7가지의 와인 종류에 따른 특성을 자세히 알려주는데 상식을 위해서라도 이 부분은 알아두면 좋을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전체적으로 상당히 전문적인 내용이라고 볼 수 있어서 이와 관련한 내용을 알고자 하는 사람들에게는 분명 좋은 교재로 활용할 수 있을 정도로 다양한 자료들을 통해 보여주기 때문이다. 그리고 책 사이사이에 '심화학습'과 '읽을거리'를 실고 있으니 이 또한 빼놓지 않고 읽는다면 더욱 도움이 될 것 같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