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Q&A : 청소년 진로탐색을 위한 하루 10분

[도서] Q&A : 청소년 진로탐색을 위한 하루 10분

이랑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사람들은 흔히 본인이 자기 자신을 가장 잘 안다고 생각하죠.

물론 그 말이 맞을 수도 있지만 가끔 남이 더 나를 잘 안다고 생각하는 부분도 있더라구요.

나 자신을 성찰하는것...  성인인 저도 어렵습니다.

우리 어릴적 장래 희망과 요즘 아이들의 장래 희망이 다르죠.

우리때는 학력고사 시대라 공부만 하느라 자신의 적성이 뭔지 잘 모르고 성적에 맞춰 대학을 진학했습니다.

그러다 보니 대학 전공과 자신의 직업과 상관없는 길을 걷는 사람들이 많았죠.

그걸 보완하겠다고 만든 지금 현재의 입시제도

보완이 얼마나 되었는지 잘 모르겠지만 만족할 제도는 아닌듯 합니다.

그래도 아이들 진로는 정해야 하는 시대를 살고 있고

아이들의 배경지식만으로 본인의 미래를 10대에 결정한다는 것은 너무 힘든 일입니다.  ㅠㅠ


[청소년 진로탐색을 위한 하루10분]이라는 책은 10대인 우리 아이들을 위해 보게 된 책입니다.

경험을 토대로 지금 현재의 나의 생각과 나의 대한 집중을 통해

자신의 생각을 정리하고 자신의 삶을 방향을 찾아가게 해 주는 길잡이 책이라는 생각을 합니다.


한국고용정보원에서 국내외 직업세계 변화를 분석하고 진로교육과 취업에 필요한 직업정보를 개발하고

직업에 대한 책을 출간하신 이랑 선생님이 쓰신 책입니다.

아무래도 직업 전문가이다 보니 섬세하게 아이들의 내면에서 아직 찾지 못한 자신의 적성과

미래에 대한 설계를 도와주는 책이 나온 듯 합니다.


100가지의 질문과 100개의 대답

그 대답을 통해 몰랐던 자신의 세상을 보도록 이끌어주는 책인듯 합니다.

10대인 아이들에게 차근 차근 하루 10분씩 일기처럼 써 보며 관찰한다면

자유학기제와 대입수시 전형을 대비할 수 있는 책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