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모든 비밀에는 이름이 있다

[도서] 모든 비밀에는 이름이 있다

서미애 저

내용 평점 1점

구성 평점 1점

중학생 서너명이 우발적으로 친구를 죽였다. 당신은 무엇에 관심이 있는가?

첫번째는 왜? 이다. 왜 이들이 친구를 죽음으로 몰아야 했는가.

두번째는 가해자들은 어떻게 되었는가? 공모해서 범죄를 숨겼다면 심리적인 압박을 느꼈을 것이고 서너 명 모두 조금씩 다른 강도로 다른 방식으로 느꼈을 것이다. 하지만 불행하게도 이 소설을 아무 것도 알려 주지 않는다. 

사이코패스 세 명이 공모한 게 아닌 다음에야 어떻게 아무 일 없다는 듯이 학교 생활을 했는지 이해가 잘 되지 않는다. 

프로파일러 인물과 정신과의사가 나왔지만 이들의 특별한 직업이 대체 소설 내에서 어떤 역할을 하는지 의문이다. 하영과 새엄마의 관계도 소설 처음부터 끝까지 완전한 평행선인데 그에 대한 이유도 잘 나오지 않는다. 남편의 이름은 내내 '남편'으로만 나오다가 거의 마지막 장에서나 알 수 있다. 차라리 끝까지 안 썼으면 무슨 특별한 의도라도 있는 줄 알았을 텐데......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