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진짜 진짜 킨더 사고력수학 A 수 : 5~6세용

[도서] 진짜 진짜 킨더 사고력수학 A 수 : 5~6세용

여수미 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오!

이렇게 책으로 나오는 건 처음 봐서 냉큼 신청했던 책이다.

숫자에 아이가 관심이 많아져서 여러 가지 학습지를 구매해서 관심을 가질 때마다 주고 있다.

하지만 수를 세거나 읽는 데는 관심이 있지만 쓰는 데는 무척 관심이 없을 뿐만 아니라 오히려 싫어하는 느낌.

(성차별인지는 모르겠지만) 많은 남아들이 쓰는 걸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다고...

그래서 얇은 학습지를 금방 끝내지만 안에 숫자쓰기를 안 해서 버리지도 못하고 시켜도 안 하는 애매한 상황이었다.

 

이 책에 관심을 가진 건 제일 먼저 우리의 문제집처럼 생겼기 때문!

얇은 건 세로 넘김이 불편하고, 좀 작다 싶은 느낌인데,

이 책은 책이 크기도 하고 가로로 넘기니 활용하기가 편할 것 같았다.

 

그리고 사고력 수학이라는 단어에 혹 한 것도 사실.

워낙 집에서 아무것도 안 해주고 방치 아닌 방치를 하고 있는

그러면서 사교육도 일절 시키고 있지 않은 엄마라 기회가 생기면 해주고 싶었다.

정말 기회였는지 나이도 딱이라 안 할 수가 없었다.

 

5세 남아에게 이 책은 어떤 반응이었을까?

(참고로 올해초부터 숫자 읽기와 수 세기 홀릭으로 뭐든 세고 읽으려고 노력한다.

수 전집을 배경음악처럼 세이펜으로 듣고, 넘버블록스를 좋아할 정도로 숫자를 좋아함)

 

 

일단 목차보고 감탄.

크으, 아이가 좋아할 만한 요소들이 많았다.

우주, 별, 유치원 버스는 안 좋아하는 아이가 없을 것 같고,

우리 아이는 정글도 무척 좋아하니 목차에서 이미 합격.

 

다른 책과의 차이점도 이 부분이다.

각 챕터별 소재를 명시해서 지루하지 않게, 혹은 일관되게 끌어갈 수 있다.

 

 

또 마음에 드는 부분은 바로 이 스티커북!!

보통은 스티커북이 뒤에 붙어서 계속 책장을 넘기면서 하거나, 아예 뜯어내서 활용해야 한다.

그러면 잃어버리기도 쉽고, 덜렁거리며 보기도 좋지도 않다.

책으로 되어 있어서 혹시 했는데, 답지처럼 아예 소책자 형식으로 구성해뒀다.

이런 배려. 크으...

쓰고 다시 원래대로 꽂아주고 깔끔해서 좋다.

 

 

첫장부터 흥미진진.

숫자 세는 것도 좋아하지, 별과 로켓이 있으니 완전 취향적중하심.

오자마자 보더니 바로 30분을 가만히 앉아서 했다.

(30분 이상 시키지 않으려고 함.

위에 기본 책 사진은 사정하고 찍어야했음.

빨리 하고 싶다고 어찌나 성화인지..)

이런 것들을 몇 번 해봐서 그런지, 글자를 못 읽어도 대충 어떻게 해야 하는지 감을 잡고는 알아서 척척.

스티커도 이제는 야무지게 잘 붙인다.

 

 

 

상대적으로 쓰기가 다른 것들에 비해 많이 없다.

그래서 나는 오히려 더 좋았다.

중간 중간 조금씩 배치되어 있다 보니 아이가 그래도 써보려고 했다.

 저 야무지게 연필 잡은 손이라니.

(고슴도치가 되서 하트 뿅뿅)

 

그냥 숫자를 쓸 수 있는 칸이 있는 것이 아니라, 쓰는 순서가 명확히 눈에 들어오게 표시가 되어 있어서,

아이가 그거에 맞춰서 글자를 썼다.

물론 저길 지나가면 또 삐뚤빼뚤 썼지만 ㅋㅋㅋ

 

 

 

다양한 활동들이 많다.

스티커는 기본에 카드 놀이, 보드판 게임도 있고 잊을 만하면 수 쓰기도 나온다.

 

규칙 문제는 우리 아이에게는 조금 어려울까 싶긴 한데,

어쨌든 필요한 부분이라 응원해줘야겠다.

 

경시대회 대비 이런 단어들을 보면 살짝 반발심이 올라오는데,

아이가 관심이 있어 하면 풀리고 아니면 안 시킬 생각이다.

 

 

결론은 전체적으로 마음에 쏙 든다.

한 권을 끝내는 기쁨도 있을 것 같고, 구성도 좋다.

시리즈가 여러개 있어서 다양한 측면에서 접근할 수 있는 것도 장점.

이 책 끝내고 한 권씩 다 구매해서 해볼까한다.

 

 

YES24 리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