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그렇게 가지고싶어하던 엄마같은 구두,


플라스틱 장난감통을 팔에 끼우고선


엄마랑 똑같애


하며 행복해하는 귀여운 너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2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별이맘

    아이쿠 귀여워라 ㅠㅠ.. 앙증맞은 귀여운 말, ㅎㅎ 엄마따라 갖고 싶었어 예쁜 구두 ㅎㅎ하은이가 얼마나 행복해 했을지 상상이 갑니다.ㅎㅎ

    2018.07.26 17:09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책읽는엄마곰

      우와ㅡ를 백번은 외친거같아요ㅎㅎ

      2018.07.26 19:43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