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출처] m.blog.yes24.com/document/10249378

부모 되기의 철학

 

부모로서 권위를 내세울 것인가, 아이들의 말을 들을 것인가, 오늘도 혼란스러운 부모들을 위한 책. 원칙이 있는 육아를 하고 싶다면 철학을 공부하라!


셀 수도 없이 많은 육아서들이 부모가 아이들의 버릇을 망쳐놓는다고 말하지만, 정작 그 원인이 무엇이고 어떻게 개선할 수 있는지에 대해서는 흐리멍텅한 이야기만 늘어놓을 뿐이다. 네덜란드의 철학자이자 자녀를 키우는 부모이기도 한 스타인 옌슨과 프랑크 메이스터는 현대의 부모들이 아이들을 키우면서 많은 갈등과 어려움에 부딪히는데 이럴 때 문제를 회피하거나 어물쩡 넘어가는 방식의 육아를 한다고 지적하면서 '회피 신드롬'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는 철학을 통해 육아의 원칙을 배울 수 있다고 말한다. 자신들의 육아 경험뿐만 아니라, 많은 부모들이 경험하는 육아와 교육의 사례들과 플라톤과 루소, 칸트와 로크, 보부아르와 버틀러 등 여러 사상가들의

철학을 바탕으로 다양한 선택의 순간에 어떤 판단을 내려야 할지 권위와 경청, 행복과 규범, 윤리적 인간, 훌륭한 시민, 젠더중립성 등 중요한 주제들을 통해 흔들리지 않는 육아의 원칙을 세울 수 있게 한다.

인간과 시민으로서 자녀를 키워야 하는 부모들에게 놓치지 말아야 할 육아서가 되어줄 것이다. 

*네덜란드어 검토자 연결 가능합니다. 

 

육아/248쪽/2017년 11월/영어(샘플),네덜란드어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