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체보기
블로그 전체검색
화분을 키워 주세요

[도서] 화분을 키워 주세요

진 자이언 글/마거릿 블로이 그레이엄 그림/공경희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숲노래 그림책

그림책시렁 311


《화분을 키워 주세요》

 진 자이언 글

 마거릿 블로이 그레이엄 그림

 공경희 옮김

 웅진주니어

 2001.8.30.



  맨발로 디디며 뛰놀 만한 흙이 있는 곳에서 나고 자란 아이는 ‘아, 내가 태어나서 뛰놀며 자랄 곳은 이런 냄새에 빛에 기운이로구나’ 하고 생각합니다. 맨발로 못 디디고 뛰놀 만한 데조차 없는 데에서 나고 자란 아이는 ‘아, 내가 태어나서 나이를 먹을 곳은 이런 구석에 그늘에 다툼판이로구나’ 하고 생각합니다. 《화분을 키워 주세요》는 여름맞이로 큰고장을 떠나 새롭고 짙푸른 곳에서 시원하게 보내고 싶던 아이가 도무지 그럴 집안이 아닌 모습을 보고는, 여름마실을 떠나는 이웃집 꽃그릇을 하나하나 받아들여서 집을 온통 ‘꽃그릇잔치’로 바꾸어 놓은 아이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아이는 여름마실을 떠나지 못하지만, 집을 온통 꽃그릇밭으로 꾸미면서 ‘집에만 있어도 숲에 있듯’ 푸른바람을 누립니다. 아이가 오롯이 돌볼 마당이나 꽃밭이 있지는 않지만, 또 이웃집이 여름마실을 마치고 돌아오면 모두 돌려주어야 할 꽃그릇이지만, 즐거우면서 상냥하게 곁일을 해요. 어쩌면 이 별이란 꽃그릇 같은 삶터는 아닐까요? 저마다 심는 꿈대로 자라나는 꿈그릇이요, 스스로 돌보는 사랑대로 피어나는 사랑그릇일는지 몰라요. 아이 마음은 흙과 같습니다. ㅅㄴㄹ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