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체보기
블로그 전체검색
寫眞撮影の敎科書

[직수입일서] 寫眞撮影の敎科書

岡嶋和幸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4점

숲노래 사진책

사진책시렁 44


《寫眞撮影の敎科書》

 岡嶋和幸

 MdN

 2011.3.1.



  사진이란 무엇일까 하고 묻는 분이 있으면 ‘사진’은 한자말이기는 하고, 예전부터 한국에서는 ‘빛그림’으로 옮기기도 했지만, ‘ㅅ’이란 낱말을 엮어서 풀이해 보곤 합니다. 이를테면 “스스로 새로운 숨결로 삶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살며시 손짓하듯 사이를 생각하는 실마리”쯤으로. 《寫眞撮影の敎科書》는 ‘사진 찍는 길잡이’가 되려는 책입니다. 기계를 다루는 손놀림부터, 빛을 어루만지는 손짓까지, 차근차근 알맞게 엮습니다. 참으로 일본답구나 싶은 길잡이책이라고 할 만한데, 단출하면서 부드럽고, 단단하면서 알차네 싶어요. 더구나 매우 곱게 꾸몄습니다. 이른바 겉멋이라는 거품을 걷었고, 그럴듯한 겉치레로 사진빛을 흐트리지 않는군요. 사진이란 무겁지도 가볍지도 않습니다. 사람이란 밝지도 어둡지도 않아요. 왜냐하면, 무거움도 가벼움도 언제나 함께하는 사진이요, 밝음도 어둠도 늘 나란히 있는 사람이거든요. 한 가지만 있지 않아요. 외길로 가지 않습니다. 모름지기 ‘길잡이’라 한다면 스스럼없이 다 보여줍니다. 어느 길로 가든 모두 사진이 되고, 사진이며, 사진을 노래하거든요. 사진은 예술도 작품도 뭣도 아닌 그저 사진입니다. ㅅㄴㄹ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