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체보기
블로그 전체검색

숲노래 책숲

 

말꽃 짓는 책숲 2021.1.15. 언제

― 우리말 배움터 + 책살림터 + 숲놀이터

 

 

  책숲 얘기종이를 새롭게 꾸몄으나 아직 안 옵니다. 1월 6일에 일감을 맡겼으나 열흘이 되도록 감감합니다. 얼마나 바쁘기에 말 한 마디 없이 늑장이려나 생각하다가 그만둡니다. 12월 끝자락부터 결리고 쑤시고 지끈거리던 다리랑 등허리는 거의 나으려 하고, 기운을 되찾으면서 말꽃짓기를 더 추스릅니다. ‘촉발·초래·반반·사고·문제’란 말씨를 놓고서 사흘쯤 가다듬으니 끝이 보입니다. 조금 쉬고서 ‘논리적·구체적’을 추스르고, 우리말 ‘보’하고 얽힌 말밑풀이를 매듭지을 생각입니다. 우리말로는 석 자락만 나오고 판이 끊어진 《천상의 현》이란 만화책이 있습니다. 일본에서는 열 자락이 나왔는데 일본판을 장만하기도 만만찮습니다. 일본에서까지 판이 끊어진 듯하여 일본 헌책집에서 장만해야 하는데 하늘삯을 대더라도 우리나라로 보내줄 곳을 찾기는 힘드네요. 바이올린을 깎은 진창현이란 분을 뒤늦게 알았는데, 이분 삶을 담은 만화책을 야마모토 오사무 님이 그린 줄마저 이제서야 알았습니다. 왜 읽히지도 사랑받지도 못하고 스러지는가 하고 돌아본다면 딱히 까닭을 알기는 어렵습니다. 다만 우리 삶을 스스로 아로새기면서 보듬는 손길이 아직 얕다는 대목을 새삼스레 되새길 뿐입니다. 구름이 엄청나게 춤추던 하루가 저뭅니다.

 

 

* 새로운 우리말꽃(국어사전) 짓는 일에 길동무 하기

http://blog.naver.com/hbooklove/220188525158

 

* ‘말꽃 짓는 책숲, 숲노래’ 지기(최종규)가 쓴 책을 즐거이 장만해 주셔도 새로운 우리말꽃(국어사전)을 짓는 길을 아름답게 도울 수 있습니다 *

 

ㅅㄴㄹ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