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체보기
블로그 전체검색

.

.

그저께 이 만화영화를 알았다.

그저께는 작은아이하고 보고,

어제는 두 아이가 보고

오늘은 네 사람이 같이 본다.

사흘 사이에 아이들은 네 벌째 보았구나 싶다.

.

(맛보기) https://www.youtube.com/watch?v=Zgsfht2YEhc

.

'WolfWalkers'라는 만화영화이고,

"늑대 길잡이"쯤으로 옮길 만한 이름일 텐데,

'The Secret Of Kells'와

'Song of the Sea'와

'The Breadwinner'를 빚은

아일랜드 사람들이

새로 선보인 2020년 만화영화.

.

늑대와 숲과 사람이 얽힌 사랑과 삶을

잘 담아내었구나 싶다.

이 영화를 보면서 '늑대 선입관과 편견'에 사로잡힌 채

'거짓된 두려움'으로 똘똘 감싼 마음을

둘레에서 말끔히 털어내 준다면 좋겠다.

.

늑대는 사납지도 두렵지도 않다.

늑대를 사납거나 두렵다고 선입관과 편견을 씌우는

종교와 정치와 문화와 사회와 교육과 문학,

그런 겉치레야말로 사납거나 두려운 꼴 아닐까?

.

#WolfWalkers #CartoonSaloon #TheSecretOfKells

#SongoftheSea #TheBreadwinner #아름영화

#영화읽기 #울프워커스 #아일랜드 #아일랜드이야기

#아일랜드영화 #숲노래영화 #숲노래 #늑대

#늑대는참된평화 #늑대는숲지기

.

.

늑대란 짐승은 숲을 지키는 참된 평화를 나타낸다.

.

우리(울타리)에 가두는 이들은 스스로 갇힌다.

숲을 사랑하는 이들은 스스로 숲이 된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