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체보기
블로그 전체검색


 그림 함께 그리기

 


  그림을 그리며 노는 누나 곁에서 알짱거리던 작은아이는 저도 그림을 함께 그리고 싶은데, 누나는 그림종이에 마구 금을 긋지 말라며 이리 가고 저리 숨는다. 작은아이한테 다른 그림종이를 하나 준다. 작은아이는 제 그림종이를 따로 받아 거기에 금을 죽죽 긋는다. 그러나 자꾸 누나 그림종이를 넘본다. 이윽고 누나는 저쪽으로 멀리 가서 등을 돌리고 엎드린다. 작은아이는 문득 새 놀이가 떠올랐는지 밥상이자 책상에 올라선다. 너는 밥상이든 어머니 등이든 걸상이든 사다리이든, 뭐든 다 타고 올라야 재미나겠지. (4345.9.18.불.ㅎㄲㅅㄱ)

 

(최종규 . 2012)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