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체보기
블로그 전체검색

사재기 2

 


  ‘사재기 출판사’를 생각하다가 한 가지 떠오른다. 2013년 5월에 ‘사재기 짓’으로 도마에 오른 이 출판사는 아예 사라지면 좋겠구나 싶다. 이런 짓 예전에도 저질렀으나 똑같이 다시 저지르는데, 앞으로도 이런 짓 안 하리라 믿을 수 없다. 이럴 때에 이런 출판사는 조용히 사라지는 쪽이 훨씬 낫다. 아름다운 책 내려고 아름다운 손길로 아름다운 살림 일구는 출판사 살리자면, 비뚤어진 짓 저지르는 출판사는 하나하나 파묻혀야지 싶다. 파묻혀서 ‘거름이 되어야’지 싶다.


  ‘사재기 출판사’에서 내놓은 ‘좋은 책’이라면, 참말 좋은 넋으로 좋은 책살림 일구면서 좋은 책문화 북돋우는 ‘좋은 출판사’를 만나야 한다고 느낀다. 책을 쓴 사람 스스로 ‘크고 이름나며 돈있는’ 출판사 말고, ‘착하고 조그마하며 좋은’ 출판사를 알아보고는 이녁 스스로 나서서 책 판권을 옮기면 되리라 느낀다.


  책을 쓰는 작가는 스스로 출판사를 잘 살펴야 한다. 책을 쓰는 작가도 ‘책을 읽는 사람’이다. 작가 스스로 ‘책을 꾸준히 읽으’면서 이녁 책 내놓을 만한 좋은 출판사를 찾을 노릇이라고 생각한다. ‘사재기 출판사’ 탓만 하는 일은 옳지 못하다. ‘사재기 출판사’에서 이녁 책 나온 일을 작가 스스로 부끄럽게 여길 줄 알아야 한다. 작가 스스로 “난 모르는 일이다” 하고 말한대서 이녁 얼굴이 깨끗할 수 없다. 맑은 마음으로 맑은 책 가꾸는 출판사를 작가부터 키우고 돌보는 몫 할 수 있기를 빈다. 4346.5.10.쇠.ㅎㄲㅅㄱ

 

(최종규 . 2013)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2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목연

    결국 좋은 책을 만드는 책임은 '작가+출판사+독자'에게 있고,
    좋은 작가를 만드는 책임은 '책+출판사+독자'에게 있으며,
    좋은 독자를 만드는 책임은 '책+작가+출판사'에게 있는 것이군요.

    마찬가지로 좋은 출판사를 만드는 책임도
    '작가+책+독자'가 공유해야 하는 것이고요.
    사재기 출판사의 책임에서 '책'은 자유로울지 모르지만,
    작가와 독자들도 일정 부분 공동 책임을 져야 할 듯...

    좋은 작가, 좋은 출판사, 좋은 독자가 있어야
    정말로 좋은 책이 나올 수 있다는 것을
    새삼스럽게 느꼈습니다.

    2013.05.10 14:43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숲노래

      서로서로 아름다운 마음을 맺어
      다 함께 즐겁고 빛나는 책삶 일구어
      재미나고 사랑스러운 이야기가
      책마을에 넘칠 수 있기를 빌어요......

      2013.05.11 10:18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