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체보기
블로그 전체검색

꽃밥 먹자 295. 2017.1.23. 버섯밥



  뚝배기로 짓는 밥에 밤을 깎아서 넣기도 하고, 버섯을 썰어서 넣기도 한다. 국에 넣은 버섯이나 볶는 버섯하고는 다른 맛이다. 버섯물이 밥에 배니 밥도 다른 맛이 된다. 작은아이가 노래한 국수도 삶아서 밥상에 놓아 본다. ㅅㄴㄹ

(숲노래/최종규 - 밥살림)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