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꼬마 유령 아치와 포동포동 아이스크림

[도서] 꼬마 유령 아치와 포동포동 아이스크림

가도노 에이코 글/사사키 요코 그림/고향옥 역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5점

꼬마 유령 아치, 코치, 소치시리즈 두 번째 책이 출간되었습니다. 이번 책 제목은 꼬마 유령 아치와 포동포동 아이스크림입니다.

 

꼬마 유령 아치는 종달새 레스토랑의 요리사입니다. 언제나 별난 요리를 만드는 요리사랍니다. 그런 꼬마 유령 아치에게 편지 한 통이 도착합니다. 바로 드라큘라 성에 사는 드라라가 보낸 편지랍니다. 드라라는 1꼬마 유령 아치와 오싹오싹 요리에 나왔던 여자아이인데, 바로 드라큘라의 손녀랍니다. 그러니 사실 드라라 역시 무시무시한 존재인 거죠. 하지만 꼬마 유령 아치에게 오싹오싹한 요리를 알려줬던 고마운 친구인데, 편지를 보낸 거죠.

 

그 편지 속엔 드라라가 한 꼬마 유령을 붙잡았는데, 아치와 너무 똑같이 생겼다는 겁니다. 이에 언제나 자신에겐 가족이 없음에 외로워하던 아치는 혹시 그 꼬마 유령이 자신의 동생은 아닌가 싶어 드라라에게로 날아갑니다. 그렇게 만난 꼬마 유령의 이름은 도치래요. 아치와 이름도 비슷해서 정말 동생은 아닐까 생각한답니다.

 

하지만, 드라라에게 붙잡혀 버린 아치는 그곳에서 드라큘라를 위해 맛난 음식을 만들어 줘야만 합니다. 그렇게 탄생한 것이 바로 포동포동 아이스크림이랍니다. 아치와 도치를 꼭 닮은 아이스크림이죠. 그런데, 정말 도치는 아치의 동생일까요?

 

이번 이야기에서는 아치의 외로움이 두드러집니다. 가족이 없는 아치의 외로움이 말입니다. 하지만, 아치에겐 많은 친구들이 있답니다. 친구들 역시 또 다른 의미의 가족이랍니다. 아울러 이번에 등장한 포동포동 아이스크림이란 메뉴가 참 재미납니다. 꼬마 유령들을 꼭 빼닮았거든요. 그런데, 책 제목은 꼬마 유령 아치, 코치, 소치인데, 코치와 소치는 언제 등장하는 지 궁금하네요. 다음 이야기를 기다리면 만날 수 있을까요? 어느덧 추워진 겨울, 포동포동 아이스크림을 먹으며 기다려보는 건 어떨까요?

 

[이 글은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협찬 받아 주관적인 견해에 의해 작성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