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예수의 발자취를 따라서

[도서] 예수의 발자취를 따라서

피터 워커 저/박세혁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많은 분들이 그랬겠지만, 유홍준 교수의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시리즈에 매료되어 탐독하던 시절이 있었다. 그 당시 제일 공감했던 그의 말 가운데 하나는 아는 만큼 보인다.”는 말이었다. 그렇다. 아는 만큼 보인다. 그래서 답사여행에서 중요한 것 가운데 하는 사전 조사 공부의 시간이 아닐까 싶다.

 

성지순례 역시 마찬가지다. 기독교인들에게 성지순례 여행만큼 가슴을 뛰게 하는 것도 드물 것이다. 그런 성지순례 여행에 큰 도움을 주는 책을 만났다. 피터 워커의 예수의 발자취를 따라서라는 책이다. 책 제목에서 알 수 있듯, 이 책은 예수님의 여정을 따라가는 책이다. 특히, 사복음서 가운데 누가복음을 위주로 예수님의 여정, 그 발자취를 따라가고 있다.

 

먼저, 저자인 피터 워커는 케임브리지 대학교에서 고전학과 초기 기독교 역사를 공부하였으며, 오랫동안 옥스퍼드대학교 위클리프 홀에서 신약학을 가르쳤고, 트리니티 목회대학원에서 성서학 교수로 재직한 이력을 가지고 있다. 성지순례 팀의 인도자로 성서신학교수를 최상으로 치는데, 이분은 성서학과 기독교역사를 공부한 분이기에 성지순례 인도자로는 최고인 셈이다. 게다가 저자는 실제 30년 이상 성경의 땅을 탐구하고 가이드 하는 스터디 투어를 인도했다고 한다. 그러니 그런 저자의 모든 것이 집대성되었을 이 책 예수의 발자취를 따라서는 최고의 성지순례의 길라잡이가 될뿐더러 최고의 성서지리학 교제가 될 수밖에 없다.

 

책은 예수님이 탄생한 베들레헴부터 시작하여 어린 시절을 보낸 나사렛, 그리고 공생애의 시작이 되는 세례 받은 요단강, 시험받은 장소 유대 광야, 실제적인 공생애 장소들인 갈릴리와 그 마을들, 사마리아, 가이사랴 빌립보, 여리고, 베다니, 감람산, 예루살렘 성전, 예루살렘, 골고다, 엠마오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이처럼 예수님의 탄생부터 시작하여 어린 시절, 공생애의 발걸음, 죽음과 부활까지 그 발자취를 따라가며 신앙의 여행을 하게 해준다.

 

각 장은 두 부분으로 나뉘게 되는데, 첫 번째 부분은 예수 시대의 그 장소, 즉 예수님께서 활동하셨던 장소의 성경적 내용이나 역사적 문화적 배경을 살펴본다면, 두 번째 부분은 예수님 이후 그 장소에 덧입혀지게 되는 신앙의 역사 그 발자취를 전해주고 있다. 그러니 각 장의 첫 번째 부분과 두 번째 부분만을 읽으며 그 발자취를 따라갈 수도 있게 되어 있다.

 

시작하며 언급했던 것처럼 아는 만큼 보인다.” 그러니 이 책을 함께 여행하는 가운데 예수님 시대로의 가상 여행을 할 수 있으며, 또한 그곳에 얽힌 기독교 역사여행을 할 수 있다. 뿐 아니라 이 책의 여행을 통해 실제 성지순례의 질을 높여질뿐더러 신앙생활 역시 깊이를 더해 주리라 여겨진다. 저자의 또 다른 책 바울의 발자취를 따라서역시 기대된다.

 

[이 글은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협찬 받아 주관적인 견해에 의해 작성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