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달과 게

[도서] 달과 게

미치오 슈스케 저/김은모 역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왜 우리가 어렸을 적에는 빨리 어른이 되고 싶어 할까.

그때의 시간들이 너무도 막막하고 두렵기 때문일까. 무엇 하나 제대로 정해있지 않고 두렵기만 한때 우리는 빨리 어른이 되었으면 한다. 어른이 되면 모든 것이 해결되어 있고 많은 고민을 하지 않아도 될것 같은 그런 기분이 들기 때문일것이다. 열두어 살의 나 또한 빨리 어른이 되고 싶었다. 너무도 시간들이 더디어 가는 것이 몹시도 안타까웠던 시간들.

 

그 시절들의 마음을 닮은 책 『달과 게』를 읽었다. 

 

바닷가 모퉁이 바위틈에서 소라게를 가지고 노는 소년소녀들.

도교에서 직장을 다니던 아버지는 직장을 잃고 시골에 계신 쇼조 할아버지네 집으로 이사와 살게된지 얼마 되지 않아 아빠가 암으로 죽는다. 자꾸 꿈속에서 게가 아버지를 먹어치우는 꿈을 꾸는 신이치. 엄마가 남자를 만나는 걸 보고 또한 괴로워한다. 쇼조 할아버지가 모는 배에 탔던 엄마가 사고로 죽게 되어 엄마없이 아빠랑 단둘이 살고 있는 나루미 또한 엄마가 왜 죽어야만 했는지 이유를 찾고 있다. 경제적인 어려움때문에 아버지에게 학대를 당하고 있는 하루야. 어느 누구와도 친하지 지내지 않고 바닷가에서 소라게를 불로 지져 소원 비는 놀이를 하고 있는 아이들이다. 소원을 비는 일은 소원을 비는 일에서 끝나지 않고 더 나아가 그것을 실현시키고자 하는 모습도 보인다. 자신을 괴롭히는 누군가에게 좋지 않는 일이 생겼으면 하고, 엄마랑 만나는 남자가 죽어버렸으면 좋겠다는 소원을 빌기도 한다.  

 

껍데기 속에서 갇혀있는 소라게와 어느 누구와도 소통하지 못하고 있는 이 아이들은 같은 모습을 하고 있다. 아직 혼자서 서 있기엔 힘든 아이들이지만 이 책에서는 어떻게보면 섬뜩하기까지 하다. 전혀 어린아이라고 볼수 없는 살인까지도  생각하는 아이들. 하긴 엄마를 빼앗길수도 있다고 생각한 아이에게 그런 생각도 가능하리라.  너무 힘들면 차라리 그 사람이 죽어버렸으면 좋겠다 싶기도 하니까.  

 

 책이 나왔을때부터 읽고 싶었던 책을 이제야 읽게 되었다. 나에게 처음인 미치오 슈스케의 작품 『달과 게』라는 제목을 보았을때부터 읽고 싶었던 책이었다. 표지도 그렇고 제목 또한 궁금해서였다.  또한 소년들의 성장을 담은 소설이기 때문. 미스테리 소설에 수상하는 나오키상에 비해 추리적인 면은 약하고 순수문학게 가까운 작품이었다. 하지만 추리적인 요소가 조금쯤은 있어서 다가올 내용이 어떻게 전개될까 궁금해 금새 책장이 넘어가기도 했던 작품이었다.

 

미스테리 부분에서 수상도 많이 한 작가던데 나는 이 작가를 이 작품으로 처음 만났다. 그의 본격 미스테리 소설을 읽지 않아 잘 모르겠지만 이 소설 하나만으로도 굉장한 작가라는 생각을 했다. 앞으로 소라게를 보면 이들 신이치와 하루야, 나루미가 생각날 것 같다. 누구와도 어울리지 못하고 소라게를 가지고 불을 지져 게가 소라 밖으로 기어 나오게 만들어 소원을 빌었던 이들처럼 나도 소라게를 보면 한번쯤 소원을 빌고 싶지 않을까 생각해 본다.

 

옛날의 나라면 무슨 소원을 빌었을까.

지금의 나는 어떤 소원을 빌 것인가.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11

댓글쓰기
  • ㅎㅎ 저는 이 소설을 읽고는 단막극을 본 느낌이었어요^^ 베스트극장...감성이 블루님이랑도 맞을 꺼라는 생각 했습니당^^

    2011.12.26 21:37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블루

      네. 즐겁게 읽었어요.
      역시 추리가 가미된 소설은 시간을 잊게 만들어요. ^^

      2011.12.27 15:48
  • 기쁨주기

    표지가 어렸을 때 손으로 여우 만들며 그림자 놀이 하던 생각나게 하는군요 .
    서정적인 내용인 줄 알았는데 아픔이 있군요.

    2011.12.27 00:13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블루

      저도 그림자로 만든 손이라고 생각되었어요.
      다들 아픔이 있는 아이들이었지요.

      2011.12.27 15:50
  • 파워블로그 청은

    저는 아직도 읽어보지 못한 책인데 처음 표지를 보고 읽고 싶다는 생각을 가지긴 했어요 ㅎㅎㅎ 미치오 슈스케 ~ 글을 차암 잘 쓴다는 생각을 한 적이 있네요 ~ 성장소설인가봅니다 ^^ 저는 십년만 더 젊어지고 이쁘게 해달라고 ㅎㅎㅎ 그냥 그렇다는 ㅋㅋㅋ

    2011.12.27 18:59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블루

      더 젊어지고, 더 이뻐지시면 어쩌시려고요. ㅋㅋㅋ
      저는 돈 많이 벌게 해달라고 소원 빌까 봐요.

      2012.01.03 11:46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