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한국사에 대한 거의 모든 지식 (하)

[도서] 한국사에 대한 거의 모든 지식 (하)

박문국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조선의 왕 이야기>를 상,하 두권 다 만나보았다.

제목으로만 보면 마치 조선의 족보를 보는듯하지만 역사적 흐름에 따른 조선의 역사를 자연스럽게 알아가는 단계단계의 면모를 볼 수 있다.

두권의 책에 조선이라는 나라 이야기를 다 담고 있지는 않지만 흐름을 따라 가다보면 자연스럽게 역사를 알아갈수 있게 만들어 준다.

조선의 왕들의 본명을 알아보는것과 각각의 왕들이 행했던 각종 사건사고들까지 마치 이야기를 하고 있는 듯하게 전개를 하고 있어서 온가족이 함께 읽어볼수 있는 우리조선의 이야기이다.

 

상권을 만나면서 하권또한 기다렸던 독자입장에서 배신하지 않은 그런 역사책이었다.

안타깝게 생각했던 광해군의 이야기-어느왕보다도 뛰어날수 있었던 인물이 그렇게되지 못하게된 이유라든지 사소한 주변 잡기같은 (역사속의 사소한 이야기들)이야기들이 군데군데 나오기도 하면사 안탑깝게 왕이 되지 못한 소현세자이야기까지 무능한 왕과 그렇지 못한 왕들의 이야기는 우리의 역사속에서 많은 아쉬움과 함께 우리가 되돌아봐야할 이야기가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된다.

 

역사라면 맨날 시험만 생각하고 만났던 어린시절이 있었다.

그렇기에 마냥어렵게만 느껴지던 역사가 이렇게 왕중심의 이야기인것 같으면서도 시대적 순서에 따라 가볍게 지나가듯 만날수 있어 어렵지 않게 다가갈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기에 어렵게만 생각하는 입장이라면 한번쯤 읽어보는데 많은 도움이 될거란 생각이 든다.

다만 깊이 있고 자세하게 들어간다면 이 책을 기준으로 더 많은 참조서적을 찾아보는것이 나을것 같다.

역사를 싫어하고 어렵다고만 생각하는 울 아이들에게도 추천하고 싶은 그런 책이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