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어웨이크 AWAKE

[도서] 어웨이크 AWAKE

김유진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이 책을 쓴 김유진 변호사는

이미 전작 <나의 하루는 4시 30분에 시작된다>를 통해

널리 알려진 분입니다.

일명 미라클 모닝을 더욱 알린 분이기도 하지요.

이국 땅에서 열심히 살아가는 그녀의 삶을 보며

그녀의 아침 일상을 함께 살피며

많이 느끼고 반성도 하고 그랬던 기억이 있어요.

 

 

이번에 출간된 <어웨이크>는 그런 그녀의

신앙고백이자 감사의 마음을 담은 책이란 생각이 듭니다.

크리스찬으로서의 삶과 감정들을 담아내는 것이

쉽지 않은 용기일 수도 있을 것 같아요.

전작에서 밝히지 못했던 '진짜 하고 싶은' 이야기는

의지하고 도우시는 하나님과의 시간에 관한 것입니다 ^^

 

 

새벽을 깨우며 함꼐하셨던 그 분의 도우심과 인도하심,

김유진 변호사의 새벽 시간에 늘 동행하셨던 그 분에 대해

다맘히 써내려간 글 속에 담긴 진심들이

마음에 와 닿았던 것 같아요.

물론 꼭 신앙적인 측면으로 접근하지 않아도

크리스찬이 아니어도 공감하며 읽어갈 수 있는

친절함이 묻어있는 글이기도 하기에,

김유진 변호사의 새벽 시간의 기적이 궁금한

이들에겐 도움이 될거라 생각해 봅니다.

 

무엇보다 제겐 각 챕터마다 등장하는 일러스트와 짧은 글이

마음에 와 닿았던 것 같아요.

특히 첫번째 챕터의 무거운 가방에 관한 비유는

제게도 정말 큰 울림이었던 것 같아요.

 

 

학생 때 가방을 챙기다 보면

이것도 필요하고, 이것도 없으면 안될 것 같고,

저것도 쓰일 것 같은 그러 마음들이 모여

가방이 점점 무거워진 경험은 다들 있을 것 같습니다.

결국 쓰이는 것은 그 중 절반도 되지 않는 경우도 허다하지요 ^^;;

그럼에도 우리의 가방은 왜 늘 무거워지는 걸까요?

나는 왜 그 무거운 가방으 가벼이 만들지 못하는 것일까요?

그것은 나의 불안함과 걱정, 두려움이 만들어낸 무게인지도 모릅니다.

이러한 마음들은 세상의 것들로부터 기인합니다.

그러니 우리가 하나님을 진정한 1순위로 둘 때

가방은 수월하게 가벼워질지도 모릅니다.

지금을 살아내는 우리의 청년들은

저마다 이런 무거운 가방으로 고통받고 아파하고 있지는 않을까...

혹은 더 어린 우리의 자녀들 역시

녹록치 않은 세상 속에서 무거운 가방을 짊어지라는

세상의 강요에, 혹은 눈치를 보며 살아가고 있지는 않은지...

신앙의 모범이 되어야 할 부모가 되어

이러한 무거운 가방을 아이의 어깨에 메어주고 있지는 않은지,

짧은 몇 줄의 글에도 수없이 많은 회개와 반성이 쏟아집니다.

 

하나님을 찾는다고 하면서

엉뚱한 곳을 바라보고 있는 것은 아닌지...

제대로 눈을 들어 보아야하겠습니다.

나만 고개를 돌려 그분을 바라본다면 무거운 가방은

쉽게 내려 놓을 수 있을지도 모르겠어요.

 

김유진 변호사의 삶 순간순간에 함께하신

하나님의 개입하심과 예비하심...

그것을 그대로 바라보고 따를 때에 얻는 마음의 평안...

저자의 청년시절을 그대로 담아낸 이 글들이

지금을 살아가는 크리스찬 청년들에게

따스한 위로와 격려, 응원이 될 것 같습니다.

 

 

세상의 기준이 아니라 하나님의 기준에 맞추는 것!

그저 말씀을 기억하고 동해하는 삶을 살아내는 것!

어쩌면 이것이 가장 어려운 길인지도 모릅니다.

물론 가장 쉽고 안전한 길이기도 할테죠...

때론 세상과 다른 기준으로 방황할 때도 있고,

남다른 시선으로 바라보는 세상을 향해

홀로 서야 하는 상황도 있을 거에요.

그럼에도 내가 바라보는 그분을 떠올리고,

내가 앞서든지 뒤쳐지든지,

빠르게 달리거나 주저 앉아 울 때도

늘 그렇게 내 옆에 함께하시는 분과 함께 한다면,

그리고 그 시간이 매일의 시작, 새벽이라면...

조금씩 달라지는 것을 경험하고

간증하는 순간이 오게 될거라 믿어봅니다 ^^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