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책 읽기는 귀찮지만 독서는 해야 하는 너에게

[도서] 책 읽기는 귀찮지만 독서는 해야 하는 너에게

김경민,김비주 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참신한 형태의 책을 만나 보았습니다 ^^

일단은 제목이 절 사로잡았더랬습니다 ㅎㅎ

저희집에도 요런 녀석이 있기 때문이지요.

책읽기는 귀찮지만, 독서는 또 필요한 학생들을 위한

엄마와 아이의 독서담 24편!!!

처음엔 그저 독서법이나 필독서에 대한 내용을 담은

책이라고만 생각했는데,

의외의 구성과 내용에 집중해 읽었던 것 같아요.

 

 

24편의 문학작품과,

인문, 사회, 과학의 비문학 작품들까지

골고루 잘 담고 있어요.

차례를 보니 작품에 잘 어울리는 한 줄을 달아 놓은

문장에 시선이 닥 멈추네요 ^^

 

 

이 책은 두 명의 등장인물이 있어요.

아들 김비주와 엄마 김경민이

그 중인공입니다.

이 두 사람이 함께 책을 읽고 서로 이야기를 나누는

바로 그 독서담이 이 책의 정체성입니다.

고1 김비주의 목소리로 듣는 독후감이 되는 셈이죠.

거기에 자연스레 엄마와의 토론이 이어지기에

이 내용을 읽어가는 것만으로 그 책이 더 궁금해질 것 같아

예비고등 아이에게 읽어보라고 던져주었답니다.

목표는 책 속 등장인물들과 같은

독서담을 나누는 것이지만...

이 책 속 24권 중 관심이 가는 책이 생기고

읽는 즐거움을 다시 느껴보길 바래보았습니다 ^^

 

 

가장 먼저 나오는 것은 작품 소개입니다.

'이토록 섬뜩한 행복이라니!'라는 제목이 달린

<멋진 신세계>

책의 대략적인 배경과 내용을 알려주고 시작해요.

그리고 이어지는 독서담~

찬찬히 읽어나가다 보니

이런게 하브루타가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들더라구요.

자연스럽게 질문하고 답하고

생각하며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 속에서

사고력이 커지고 깊이를 더해가는 것이죠.

실제 대화 내용이 그대로 담겨있는 듯

내용이 풀어나가져 있어요.

둘의 대화 속에 함께 빠져 들어

고개를 끄덕이기도 하고 또 때론 다른 의견도 내보면서

적극적으로 책을 읽게 되는 것 같습니다.

또 하나의 책마다 책 내용을 잘 상징하는 그림이

한 페이지씩 포함되어 있어

책에 대한 이해를 돕기도 하고,

또 흥미도 끌어내는 역할을 하는 것 같아요.

 

정말이지 시간이 부족한 우리의 중고등학생들...

어쩌면 정말 책을 읽고 싶을지도 몰라요.

시간도 없고 마음의 여유도 없고...

그럼에도 이 책을 통해 독서의 맛을 느끼고

함꼐 비평적으로 책을 읽고 생각하는 기회가 될 수 있을 것 같아

한번쯤 함께 읽어보기를 추천해 봅니다.

더불어 나중에는 책을 읽고 나서 이 내용을 접하며

나의 생각과 비교하며 더 적극적인 읽기 활동을 하게 되면 좋겠네요.

책 읽기는 귀찮지만,

독서는 해야 하는 우리의 아이들에게~ 추천합니다 ^^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