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출처] m.blog.yes24.com/document/7465520

2013년 4분기 세번째 <바조> 리뷰도서

 

[오래된 디자인] 

 

  

 

저자 : 박현택 저

출판사 : 컬처그라퍼

기간 : ~ 11월 22일(금)

 인원 : 15


 

 

 

 

이 책은 오래된 것 또는 오래 지속되고 있는 것에 대한 관심과 존경으로부터 시작한다. 박물관에 근무하는 디자이너인 저자는 시공을 초월하여 예술적 작품으로 인정받는 대상들을 디자이너의 시각으로 바라보며 거기에 담긴 삶의 지혜와 통찰을 읽어 낸다. 현대사회는 거의 모든 부분에서 과잉이 일어나고 있다. 그러나 오히려 디자인의 생명력과 지속 가능성은 과잉이 제거된 평범함과 꾸밈없음, 삶의 가치를 고양시키기 위한 순수함과 치열함 속에서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닐까.

결국 좋은 디자인이란 삶의 실체와 본질을 파악하게 해주고 우리의 삶까지 변화시킬 수 있는 매개체이기 때문이다. 저자는 오래되고 지속되어 온 대상을 통해 좋은 디자인을 좇기에 앞서 좋은 삶의 모습이 어떤 것인지에 대해 생각해 보라고 권한다. 아울러 이러한 문화적 감성과 수준이 어떤 식으로 계승되는지에 대한 적합한 사례를 들고, 디자인에 관한 전문 지식이나 기술적 요소가 아니라 치열한 삶의 태도와 인간사유의 집적들이 결국 품격 있는 문화를 만들어 가는 원동력임을 주장한다.

예술이 아무리 위대하다 해도 삶보다 우위에 설 수는 없다. 정작 중요한 것은 평범하고 사소할 수도 있는 삶 그 자체이며, 디자인은 삶을 보다 의미 있게 이끌어 가는 방편, 즉 인문학이어야 한다. 이 책을 읽는 독자는 저자와 함께 박물관을 거닐며 오래된 아름다운 것들에 대해 사유하는 향기로운 인문학 산책의 시간을 즐기게 될 것이다.

 

--------------------------------------------------------

 

안녕하세요 리벼c 입니다. 

이제 2013년도 약 두달 정도밖에 남지 않은 11월이네요~ 맑은 하늘과 서늘한 날씨가 좋은 가을 날씨에 딱 어울릴 세 번째 도서를 소개해 드립니다. 디자인이라는 단어 속에는 마치 감각적이고 트렌디하다는 의미가 함축되어 있다고 느낄 정도로, 유행에 맞춰 빠르게 변화하거나 혹은 유행을 선도하기도 합니다. 그런데 『오래된 디자인』에서는 이런 최신 유행의 디자인이 아닌, 꾸준히 사랑받고 더불어 많은이들에게 영감을 불러일으킨 조금 오래된 디자인들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여기에 박물관에서 일하는 저자만의 깊은 시각으로 예술과 삶이 어우러진 통찰을 전달합니다.

 

* 기존 클럽과 운영진 아이디는 사용하지 않습니다. 꼭 블로그 방명록을 이용해 주세요.

* 책의 표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도서의 상세정보와 미리보기를 보실 수 있습니다.
* 책 받으실 주소를 마이페이지의 '기본주소'로 설정해주세요! 방명록에 따로 주소 받지 않습니다. 공지를 읽지 않으셔서 생기는 불이익은 리뷰어클럽에서 책임지지 않습니다.(공지: http://blog.yes24.com/document/4597770)

 

* 리뷰 작성시 아래 문구를 리뷰 맨 마지막에 첨가해 주세요.^^

* 이 리뷰는 예스24 리뷰어클럽을 통해 출판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 리뷰어클럽 블로그, 처음오셨나요?
http://blog.yes24.com/document/6971407

---> 이곳을 읽어주세요 ^^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